Quantcast

[종합] '스트리트푸드파이터2' 페낭, 백종원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음식들 먹었다"

  • 조현우 기자
  • 승인 2019.11.17 23: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우 기자]
'스트리트푸드파이터2'에서 백종원이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음식을 먹으려면 리스트에 꼭 들어간다는 페낭으로 떠났다.

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푸드파이터2'
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푸드파이터2'

17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파이터2'에서는 백종원이 페낭에 가서 길거리 음식을 체험했다. 록록, 로작, 바꾸떼 등 갖가지 음식을 체험한 백종원은 말레이시아의 국민음식이라고 불리우는 '로띠'를 먹으러 식당으로 향했다. 반죽을 얇게 펴서 그 안에 야채며 버터 등을 넣고 노릇노릇 맛나게 굽는 로띠는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음식이다.

백종원은 '로띠 바왕'과 '로띠 차나이'를 시켰다. 로띠에도 종류가 여러가지가 있는가 보았다. 종업원은 로띠에 대해 "이건 안에 양파가 들은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백종원은 로띠를 쭉 찢어보였고, 곧 맛있게 먹기 시작했다. "이건 손으로 먹어야 맛있을 것 같아요. 짭조롬하니 맛있어요. 여기서 바로 구워서"라고 말하는 백종원. 백종원은 함께 나온 소스가 가득한 고기요리에도 로띠를 함께 찍어먹으며 감탄사를 연발했다.

"여기까지 온 보람이 있어요"라며 백종원은 먹은 로띠에 대해 간략히 평했다. 백종원의 로띠 먹방은 계속 이어졌고, 로띠를 한 입씩 먹을 때마다 백종원은 고개를 끄덕이며 미소 지었다. 백종원은 계속해서 로띠를 찍어먹는 고기요리를 "인도분들이 하시는데 커리다"라고 소개했다. 정신없이 먹다가 백종원은 "아, 마실 걸 안 시켰네"라면서 차를 주문했다.

'떼 따릭'이라는 차가 드디어 백종원 앞으로 나왔고 연유를 탄 맛있는 차의 모습에 백종원은 "이야"라고 감탄사를 먼저 내뱉은 후 한입을 마셨다. "장인 정신이 있어요. 달짝지근한 밀크티입니다"라고 자신이 마신 '떼 따릭'을 설명했다. 로띠를 커리 국물에 흠뻑적신 백종원은 "그냥 먹을 때는 쫄깃한데 이렇게 먹는 건 또 색달라요"라고 커리와 먹는 로띠의 맛을 설명했다.

수상가옥이 줄줄이 늘어선 말레이시아. 이어 붉은 지붕이 특징인 말레이시아의 전경이 카메라에 비춰졌고 줄지어 날아가느나 새떼들과 수상레저를 즐기는 사람들의 풍경이 이어졌다. 백종원은 로띠를 맛본 후 "세상에서 가장 맛있는 음식 먹으러 리스트 작성할 때 꼭 들어가는 음식입니다"라고 다음 음식에 대해 소개했다.

그 음식의 이름은 바로 아쌈 락사. 백종원은 들어가자마자 아쌈 락사 작은 걸 주문했고, "들어가자마자 되게 친근한 냄새가 확 나요. 맛있는 생선 매운탕 냄새가 납니다"라고 말했다. 탱글한 쌀국수 면과 각종 싱싱한 야채, 국물에 푹 익힌 고기가 어우러져 환상의 맛을 만들어내는 국수 요리 아쌈 락사. 백종원은 아쌈 락사를 맛있게 비볐고 "이건 매콤한 생선 국물로 만든 국수를 말하는 거예요"라고 소개했다.

한입을 먹은 백종원은 미소를 지으며 "이집 잘하나봐"라고 얘기했다. 이어 백종원은 나시 칸다르라는 요리를 먹으러 가게 됐다. 재료의 종류가 굉장히 많은 요리인 것이 특징이다. 백종원은 같이 나온 밀크티를 먼저 한 입 마시고 흡족한 듯 "역시 맛있어요"라고 웃었고, 곧 나시 칸디르를 한입 떠 먹었다. "맛있어요"라며 흐뭇해하던 백종원은 "커리 좋아하는 사람한테는 완전 딱이에요, 딱"이라 얘기했다.

"커리 좋아하시는 분들은 커리먹으면서 상상하죠. 센거 좋아하시는 분들은 더 센거 없나? 하고"라고 백종원은 얘기했다. 곧 푸릇푸릇한 파와 고추, 고수, 야채, 새우와 육수, 코코넛 밀크가 잔뜩 들어가서 보글보글 끓는 맛있는 나시 칸다르를 만드는 과정이 공개됐다. 커리와 고기, 밥이 흠뻑 섞여 부드럽게 입안에 감긴다는 나시 칸다르. 백종원은 뼈까지 쪽쪽 빨아먹으며 맛있게 식사를 마쳤다.

이어 그는 페낭에서만 맛볼 수 있는 특별한 카야 토스트를 먹기도 했다. 카야 토스트에는 풍부한 카야잼이 주르륵 흘러내렸고, 이와 더불어 계란의 고소함이 더해진 맛이 풍부하게 느껴졌다. 백종원은 "이런 카야 토스트는 정말 맛있는 토스트"라며 카야 토스트 맛에 대해 극찬했다. 이어 페낭의 카야토스트 만드는 과정 또한 공개됐다.

백종원은 어떻게 하면 이렇게 약간 특별한 카야토스트가 나오는지 얘기했고, 그 중에서도 중국사람들이 만들었던 역사와 관계 있는 카야잼의 유래에 대해 자세히 설명하기도 했다. "요거 안 먹고 갈 수는 없지"라고 백종원은 거듭 얘기하며 카야 토스트를 다시금 맛봤다. 

다음화에서는 백종원이 마지막 스트리트로 백두산을 가려고 잠시 들렀다 가는 곳으로 알려져 있는 곳에 가게 됐다. 해외에 왔는데 해외에 온 것 같지 않은 느낌에 주문도 편하게 하면 된다는 백종원. 백종원이 이번에 찾아간 연변은 과연 어떤 길거리 음식을 품고 있을까? 이번에도 갖가지 맛있는 길거리 음식을 먹을 것으로 기대돼 시청자들의 기대를 자아냈다.

한편 백종원이 출연하는 예능프로그램 '스트리트 푸드파이터2'는 매주 일요일 10시 40분 tvN 채널에서 진행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