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프로야구 NC, 4일부터 훈련 재개…2군 코치 코로나19 음성 판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프로야구 NC의 훈련이 차질없이 재개된다.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였던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의 2군 코치가 음성 판정을 받았다.

NC는 이날 "오늘 새벽에 발열 및 오한 증세를 보였던 C팀(2군) 코치가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음성으로 판정됐다"며 "해당 코치는 며칠간 건강을 회복한 뒤 복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앞서 NC는 2군 코치 중 한 명이 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였다며 이날 창원 마산구장에서 예정된 2군 훈련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NC는 "창원 마산구장 방역작업을 마쳤다. C팀 선수들은 내일(4일)부터 훈련을 다시 시작한다"고 덧붙였다.

NC 1군 선수단은 지난 2일부터 4일까지 휴식을 부여받은 상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