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생활의 달인’ 맛집, 셰프도 놀란 떡 식감의 ‘상주 탕수육’…“고기 잡내도 없어” 비결은?

  • 송오정 기자
  • 승인 2020.02.14 10:1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셰프도 놀라게 한 상주 탕수육 맛집의 비결이 누리꾼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에서는 팝콘 탕수육 맛집을 소개했다.

40년 이상된 달인의 가게를 찾은 단골은 “떡 안에 고기가 들어 있는 것처럼 맛있다”고 이야기했다. 달인의 탕수육을 맛본 셰프는 “탕수육이 동글동글하다” “일반 탕수육과 달리 바삭하지 않다. 근데 겉에는 고소하다” “떡 먹는 기분?”이라며 감탄했다.

SBS '생활의 달인' 방송 캡처
SBS '생활의 달인' 방송 캡처

달인 공개한 조리 과정에서 탕수육은 정말 팝콘처럼 톡톡 튀며 터지기 시작했다. 육즙을 가득 머금은 고기와 수분이 없는 반죽이 만나 터지는 것이었다.

독특한 탕수육 조리 과정에 이어 달인이 공개한 것은 바로 반죽의 비법인 ’감자’와 ‘연근’ 이었다. 달인은 두 재료를 곱게 갈아 전분에 넣어 차진 맛을 더했다. 갈은 재료를 면포로 짜내, 중탕으로 익히던 찹쌀에 넣어 쪄낸다.

이렇게 만들어진 찹쌀 죽을 감자전분과 함께 숙성한 돼지 고기에 버무려 튀기면 달인의 잡내 없는 팝콘 탕수육이 완성된다.

2대째 대를 이어 단골이 끊이지 않는 탕수육 달인의 맛집은 경북 상주시 화서면 신봉리에 위치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