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생활의 달인’ 구리 초밥의 달인, 연어의 느끼함 잡는 방법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초밥의 달인이 질리지 않은 연어 초밥의 비법을 공개했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 은둔식달에서는 구리 초밥 달인의 식당이 소개됐다.

초밥보다 먼저 나온 간장의 심상치 않은 냄새에 이끌린 임홍식 셰프는 간장을 맛보고는 “그냥 먹어도 괜찮을 정도다. 초밥집의 간장만 봐도 얼마나 맛집인지 내공을 알 수 있다”며 감탄했다.

SBS '생활의 달인' 방송 캡처
SBS '생활의 달인' 방송 캡처

또 초밥 중 연어 초밥에 대해 “연어에서 굉장히 향기로운 향이 나는데 어떻게 숙성 했는지 모르겠다”며 궁금증을 드러냈다.

달인이 공개한 연어초밥의 비법은 연잎과 녹차잎이었다. 달인은 잘 손질한 연어를 연잎 위에 소금을 넉넉히 깔아주고 청주를 뿌려, 그 위로 연어를 올려주었다.

그리고 그 위로 말린 녹차를 뿌려 연어의 느끼함을 잡아주었다. 이렇게 12시간 냉장 숙성하면 느끼함은 줄어들고 고소함은 배가되는 연어가 준비된다.

달인의 초밥집은 경기도 구리시 수택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매주 화요일은 휴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