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위너-악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 위해 콘서트 취소 "너른 양해 부탁"

  • 한수지 기자
  • 승인 2020.02.03 18: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그룹 위너(WINNER)와 악뮤(AKMU)가 콘서트를 취소했다.

위너와 악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3일 공식 입장을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전 세계 각국의 노력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YG 역시 팬 여러분과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관련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며 "위너의 2월 8일 싱가포르 콘서트와 AKMU의 2월 8일-9일 창원 콘서트는 취소 결정되었음을 알려 드린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두 콘서트 티켓을 예매하신 분들께 번거로움과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 전한다"며 "예매하신 티켓은 공식 예매처를 통해 전액 환불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예매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다"고 전했다.

위너-악뮤 콘서트 포스터
위너-악뮤 콘서트 포스터

그러면서 "또한 추후 예정된 다른 콘서트도 개최 여부에 변동이 있을 수 있다"라면서 "변동 사항이 있을 경우 주최사 공식 홈페이지 및 예매처를 통해 공지 드릴 예정이오니 다시 한 번 관객 여러분의 너른 양해 부탁드린다"고 양해를 구했다. 

마지막으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여러분의 빠른 쾌유를 빌며, 수많은 의료진을 비롯해 방역에 노고가 많으신 분들께도 격려와 응원의 뜻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이 같은 소식에 팬들은 "안타깝지만 안전을 위해 잘한 결정", "현명한 대처"라는 반응을 보였다.

YG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YG엔터테인먼트입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2019-nCoV) 확산 방지를 위한 전 세계 각국의 노력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YG 역시 팬 여러분과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관련 동향을 예의주시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영향으로 위너의 2월 8일 싱가포르 콘서트와 AKMU의 2월 8일-9일 창원 콘서트는 취소 결정되었음을 알려드립니다.

두 콘서트 티켓을 예매하신 분들께 번거로움과 불편을 끼쳐드려 죄송하다는 말씀 전합니다. 예매하신 티켓은 공식 예매처를 통해 전액 환불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예매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추후 예정된 다른 콘서트도 개최 여부에 변동이 있을 수 있습니다. 변동 사항이 있을 경우 주최사 공식 홈페이지 및 예매처를 통해 공지 드릴 예정이오니 다시 한 번 관객 여러분의 너른 양해 부탁드립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여러분의 빠른 쾌유를 빌며, 수많은 의료진을 비롯해 방역에 노고가 많으신 분들께도 격려와 응원의 뜻을 전합니다.

감사합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