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태성 '화양연화' 출연 확정, 유지태-이보영과 연기 호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배우 이태성이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에 출연한다.

31일 이태성 소속사 현 컴퍼니 측은 "이태성이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하 '화양연화')이 출연이 확정됐다"고 말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이하 '화양연화')은 아름다운 첫사랑이 지나고 모든 것이 뒤바뀐 채 다시 만난 재현(유지태 분)과 지수(이보영 분)가 가장 빛나는 시절의 자신을 마주하며 그리는 마지막 러브레터다.

이태성은 극 중 지수의 대학 친구인 현재의 주영우 역을 맡았다. 다정다감한 어른 남사친의 로망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미묘한 감정 변화까지 캐치해내는 섬세한 표현력으로 캐릭터에 생생한 숨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이태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태성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남들에게 자신을 ‘비혼주의자’라고 설명하면서도 심장 한편에는 누군가를 향한 순애보를 간직한 인물로 한층 극대화 될 이태성표 어른 멜로가 기다려지고 있다. 또 유지태(재현 역), 이보영(지수 역)과는 어떤 연기 호흡을 보여 줄 지에도 기대가 모아진다.

이태성은 소속사를 통해 "2020년 새해를 좋은 제작진, 좋은 배우 분들, 좋은 작품과 함께 열 수 있어서 감사할 따름이다. '화양연화'라는 제목처럼 드라마를 시청하시는 분들의 마음에 아름답고 행복한 꽃을 피울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태성이 출연하는 '화양연화'는 오는 4월 방송될 예정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