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양준혁, 미투 논란 후 “여자친구 있다” 깜짝 고백…결혼 장소도 이미 선정?  

  • 임라라 기자
  • 승인 2020.01.28 00: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밥은 먹고 다니냐’ 양준혁이 여자친구를 깜짝 고백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SBS 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전 야구선수 양준혁이 출연했다.

이날 양준혁은 김수미의 집요한 추궁 끝에 “여자친구가 있다”고 고백했다. 양준혁은 “작가한테도 이야기를 안 했다”며 사전에 이야기할 생각이 없었다고 밝혔다.

SBS 플러스 ' 밥은 먹고 다니냐' 방송 캡처
SBS 플러스 ' 밥은 먹고 다니냐' 방송 캡처

김수미는 “양 선수 눈을 보니 그렇더라”며 “올 연말에 결혼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우리 아들이 나이 45세에 결혼했다”라며 “우리 아들볼 때마다 얘 결혼해서 아이는 낳을 수 있을까 걱정했다”고 양준혁의 결혼을 걱정했다.

양준혁은 정자에 대해 묻자 “아직은 괜찮은 것 같다”고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올해는 어떻게든 최선을 다해서 하겠다. 장소는 정해놨다”고 결혼을 간접적으로 언급했다. 

이날 양준혁은 자신을 둘러싼 미투 논란에 대해서도 해명했다. 그는 “나는 정상적으로 교제를 한 것은 사실이다”며 “좋은 마음으로 만나다가 지켜보니까 조금 그랬다. 그랬는데 (SNS를 통해 폭로를) 극단적으로 했다”고 담담히 밝혔다. 양준혁은 명예훼손으로 상대를 고소했으며 재판은 현재도 진행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