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도레미마켓' 신동엽X문세윤, 추억여행 '성공'-정준호 '토크 폭격기'

  • 조현우 기자
  • 승인 2020.01.25 21: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우 기자]
'도레미마켓'에서 신동엽과 문세윤이 추억여행에 성공했다.

tvN 예능프로그램 '도레미마켓'
tvN 예능프로그램 '도레미마켓'

25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 93화에서는 레드벨벳의 'Psycho'를 맞히게 됐고 도레미들이 고전했다. 첫 라운드는 돼지불고기 라운드로 진행됐다. 도레미들은 레드벨벳의 노래가 리듬이 느려 쉬울 거라 예상했지만 생각보다 난이도가 높아 좌절했다.

두번의 시도 이후 도레미들은 5분의 1초 힌트를 썼고, 박나래는 나름대로 멤버들이 들은 것과 곡 내용 등 다양한 정보를 조합해 추리해나갔다. 이용진은 "잡았다, 드디어!"라고 외치며 자리에서 일어났고 혜리는 "근데 우리 여태까지 뭐한 거예요? 똥이었네, 똥"하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붐은 이에 "앞선 시도들은 뮤비처럼 나갈 예정이에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동안 도레미들이 받아쓰기에 적은 단어들이 하나도 맞지 않았던 것. 붐은 다시금 3차 듣기 시도를 진행했다. 문제구간 아닌 부분에서는 나름대로 흥을 방출하며 춤을 추던 도레미들과 이이경, 정준호, 이용진.

이어 문제 구간 듣기에 귀를 쫑긋 세우고 집중했다. 마지막 구간에서 '강과 달'이 아닌 '달과 강'이라는 것을 알아낸 도레미들은 "와, 알고나니까 너무 정확해"라고 말했고 말도 안되게 정확한 딕션에 모두들 배신감을 느꼈다. 박나래는 "난 너무 정확해서 놀랐어"라고 말했고 신동엽은 "SM갈까 아나운서 할까 그 정도였대"라고 얘기했다.

알고 보니 너무나 정확한 발음으로 노래를 부른 레드벨벳의 'Psycho'에 도레미들은 매우 놀랐고, 이어 정준호가 정답존으로 가 맞히기를 시도했다. 하지만 노래를 제대로 몰라 정답존에서 고전했다. 이이경은 친절하게 노래 음정을 알려주었고 정준호는 음이 익숙하지 않아 보였다. 

정준호는 정답을 맞혔고, 곧 정답 가사가 완전히 공개됐다. "이번엔 진짜 어려웠다"라고 말했고, 이번 5분의 1초 힌트는 혜리가 정확히 듣고 이용진이 틀린 것으로 드러났다. 혜리는 "아니 이게 몇 번 틀리고 나니까 누가 틀리면 내가 죄인이 되네"라고 웃으며 황당함을 호소했다. 이어 정답을 맞힌 도레미들은 돼지불고기를 다같이 맛있게 먹었다.

다음 라운드는 대구 칠성시장의 한 입 간식 라운드로 진행됐다. 박나래는 "오늘 간식은 딸기구겔이다"라고 말했다. 딸기구겔이 무엇일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달콤해보이는 크림과 빵 위에 딸기가 올라간 디저트가 화면을 가득 채워 도레미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어서 간식라운드에서는 도플갱어 퀴즈가 진행됐다. 배우 이정은의 등장에 혜리는 '기생충'과 '눈이 부시게'를 말했으나 맞히지 못했다. 이용진은 '기생충'과 '어느 약사의 이야기'라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어느 방송사인지 힌트를 달라 요구하는 도레미들에 붐은 'MBC'라 답했다.

장미란을 언급하는 붐에 혜리는 '역도요정 김복주'를 언급해 정답을 맞혔다. 무반주임에도 불구하고 혜리는 멋진 댄스를 선보였고 정준호는 그런 풍경에 크게 놀랐는지 넋을 놓고 있다가 "포스터나 이런 걸 보여주는 게 아니구나"라며 얘기했다. 생딸기를 우유와 갈아 만든 딸기우유를 너무나 먹고 싶어했던 혜리는 "딸기가 너무 확실해요"라고 감탄했다.

이어 권상우가 화면에 등장했고, 박나래는 "'화산고'랑 '말죽거리 잔혹사'"를 언급해 곧바로 정답을 맞혔다. 정준호는 "나도 알았는데 저거"라고 아쉬워했고 넉살은 "저건 다 알았는데 반사신경이 중요한 거였다"고 말했다. 박나래는 딸기구겔을 맛있게 먹었고 이어 다음 문제가 등장했다.

배우 정석용의 등장에 문세윤은 "'베토벤 바이러스'랑 '지붕뚫고 하이킥'"을 말해 정답을 맞혔다. 문세윤 역시 세번째 딸기구겔을 획득했다. 다음 배우는 신현준. 이용진은 '천국의 계단'과 '제빵왕 김탁구'를 언급했으나 실패했다. 정준호는 '달려라 기봉이'라 오답을 얘기해 실패했고 이이경은 '연예가중계'를 말해 정답 맞히기에 실패했다.

이어 붐의 힌트를 들은 넉살이 '천국의 계단'과 '각시탈'을 말하면서 정답을 맞혀 네번째 딸기구겔을 얻어갔다. 다음 현빈의 사진에 이이경은 "오른쪽 거 저랑 같이 했을 거예요"라고 말했고 이용진은 '공조'와 '사랑의 불시착'을 말하며 딸기구겔을 획득했다. 정준호는 "제 작품도 나올 확률이 있나요?"라고 물었고 제작진은 "맞히면 낸다"고 입장을 전했다.

정준호는 정답을 맞히지 못해 "제가 이 자리를 빌어 동료들 작품에 좀 더 신경을 써야겠습니다"라고 밝혀 웃음을 전했다. 김동현이 조정석의 사진을 보고 정답에 도전했으나 바로 실패했다. 정준호는 정해인의 등장에 '유열의 음악앨범'을 맞추지 못해 정답 맞히기에 실패했다. 김동현과 정준호만 남은 가운데 김동현이 맞히나 했으나 앞부분을 틀렸다.

오답 퍼레이드가 계속됐고, 이상한 오답들에 문세윤은 "뭐하는 거야, 지금"하고 팔을 쓰다듬었다. 정준호는 결국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까지 말했지만 '유열의 음악앨범'을 또 다시 잊어버려 큰 웃음을 줬다. 그 틈을 타 김동현이 도전했고 정답을 맞혔다. 정준호는 끝까지 "아니라니까"를 주장했지만 딸기구겔은 김동현의 손으로 돌아갔다.

이어 대구 칠성시장 두번째 음식이 공개됐다. 두번째 라운드 음식은 바로 설렁탕이었다. 뜨끈하게 속을 덥혀줄 설렁탕의 모습에 도레미들은 모두 침을 삼켰고 넋을 잃은 이이경의 모습이 화면에 잡혀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리아의 '개성'을 맞히게 된 도레미들은 설렁탕을 먹기 위해 고군분투했다. 

정준호는 광고 포인트까지 잡아가는 '토크 폭격기'의 모습을 보여 도레미들을 웃게 했고 질문을 시작했다. "'아깝다고'가 맞습니까?'라고 묻는 정준호에 붐은 "네!"라고 대답했다. 이에 도레미들은 정답을 맞혀 일동 기립하며 박수쳤다. 붐은 웃으며 자리에 털썩 주저앉았고 혜리의 받쓰, 문세윤과 신동엽의 활약을 통해 정답을 거의 맞히게 됐다.

넉살은 "어쩐지 붐이 혜리 받쓰 볼때 표정이 흔들리더라고"말하며 웃었고, 신동엽은 정답존으로 향했다. 신동엽은 홀린듯 무의식적으로 받쓰를 써내려갔고, 붐은 "지금 막 무의식적으로 쓰는데 약간 리아 내림받은 신도령 같았어요"라고 말했다. 박나래는 "문세윤 오빤 들은 거야, 아니면 추억 여행이야?"라고 물었고 문세윤은 들었다고는 얘기했으나 곧 발뺌하는 모습을 보였다. 

정준호는 그때 단호한 태도로 "'은'은 아니야. 은은 은스러워"라고 말도 안되는 근거를 제시해 또 다시 토크 폭격기로서의 위용을 과시했다. 문세윤은 "'이'로 가야해. 내 인생'은' 너무 아깝다고 생각했어, 이것보다는 내 인생'이' 너무 아깝다고 생각했어랑은 뉘앙스가 달라"라고 얘기했다. 하지만 의도적인 뉘앙스 강조에 이용진은 "네가 연기한거잖아"라고 웃었고 박나래는 "세윤씨, 기술 넣으면 안돼요"라고 말했다.

곧 신동엽이 의견을 밀어붙여 정답 맞히기를 시도했고 결과는 성공으로 나타났다. 신동엽은 출연진들과 함께 얼싸안으며 기뻐했고, 바로 완전한 정답 가사가 공개됐다. 

한편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 tvN 채널에서 방송된다.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은 '아는형님'등 타 방송사 예능프로그램과 함께 '핫'한 프로그램으로 시청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