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편스토랑’ 정일우, 이혜성 아나운서 출연에 전현무 부탁받은 사연은? “그 친구 잘 좀 부탁해”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1.14 18: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정일우가 이혜성 아나운서와 전현무의 꽁냥 케미를 대신 전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KBS2 ‘편스토랑’에서는 이혜성 아나운서가 뉴페이스로 출연했다. 

이날 도경완 아나운서는 자신과 한솥밥을 먹는 식구라며 이혜성 아나운서를 소개했다. 최근 전현무와 열애설로 화제를 모으기도 한 그의 등장에 패널들은 박수로 맞이했다. 

붐은 “이 분께서 대단하다고 들었다. 서울대학교 경영학 전공에 식품에 관심이 많아서 식품영양학 부전공을 했다고. 또 한식 조리사 자격증까지 보유해 KBS의 장금이라고 불린다고 들었다”라고 이야기했다. 

KBS2 ‘편스토랑’ 캡처

정일우는 “제가 얼마 전에 ‘해피투게더4’ 촬영을 했다. 그런데 전현무 선배님이 일면식도 없는데 갑자기 오셔서 ‘우리 그 친구 잘 좀 부탁해요’하시더라”라며 전현무와의 일화를 전해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그 순간 이경규는 “무슨 일 있어요?”라며 찬 물을 끼얹었고 이영자가 설명하자 이내 깜짝 놀라 웃음을 자아냈다. 붐은 데이트할 때 맛집도 자주 다니냐고 물었고, 이혜성은 “자주 다니는데 그 분이 초딩입맛이어서 분식 많이 먹어요”라고 이야기했다. 

이를 들은 정일우는 “어쩐지 녹화하는 날 얼굴이 엄청 부었더라고요”라고 웃었고 먹잇감을 발견한 도경완은 “전날 밤에?”라며 집요하게 질문해 이혜성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이혜성 아나운서가 출연한 ‘편스토랑’은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45분 KBS2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