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맛있는 녀석들’ 253회, 문세윤 소프트 아이스크림 먹은 사연은? ‘재방송 보고싶어져’

  • 박서영 기자
  • 승인 2020.01.01 02: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서영 기자] ‘맛있는 녀석들’ 문세윤이 드디어 소프트 아이스크림을 먹었다.

지난 27일 방송된 Comedy TV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명동에 방문해 소프트 아이스크림을 먹는 문세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매니저 김종욱 씨와 스타일리스트 임장미 씨를 데리고 명동에 온 문세윤은 “패션의 거리가 아니라 완전 먹거리다”라며 노점상 음식들을 보며 감탄했다.

Comedy TV ‘맛있는 녀석들’ 캡쳐
Comedy TV ‘맛있는 녀석들’ 캡쳐

김종욱 씨와 임장미 씨 역시 “문세윤과 이렇게 오랫동안 걸어본 적은 없는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문세윤은 어느 소프트 아이스크림 가게 앞에서 멈췄다. 그는 이전부터 소프트 아이스크림에 대한 사랑을 전파해왔던 터다.

한 겨울에 길거리 한복판에서 차가운 소프트 아이스크림을 먹는 기이한 광경이 벌어졌다. 문세윤은 스태프들과 함께 아이스크림을 한 입씩 맛보았다. 문세윤은 “등골이 오싹해진다. 나이가 많이 들었다. 이가 시리다”라고 말했다.

매니저 김종욱 역시 나중에 진행된 인터뷰에서 “맛이 안 느껴질 정도로 너무 차가웠다. 얼른 먹고 해치워야겠다는 생각밖에 안 들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아이스크림을 먹던 문세윤은 “오늘 내가 준비한 디저트는 여기서 끝이다”라고 말했다. 매니저는 “우와”하고 다소 썰렁한 반응을 드러냈다. 그러기도 잠시, 세 사람은 소프트 아이스크림에 군밤을 함께 나눠먹으며 다정한 모습을 보였다.

‘맛있는 녀석들’은 맛 좀 아는 녀석들의 고급 먹방 프로그램이다. 문세윤과 김준현, 유민상, 김민경이 출연한다. 이날 김준현은 스태프와 함께 홍성 한우를 먹기도 했다.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Comedy TV 채널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