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하승진, “2살 나이 차이 아내 김화영은 항상 예뻐”…누나 하은주도 농구선수 출신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2.03 11: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인 전 국가대표 농구선수 하승진이 아내와 함께하는 행복한 일상을 공개했다. 이와 동시에 하승진과 아내 김화연의 나이 차이, 하승진의 누나 등에 대한 관심이 이어지고 있다.

지난달 농구선수 출신 하승진은 개인 인스타그램에 "비오기전 행복한주말 홍시는 점점 멋있어지는중 지해는 점점 이뻐지는중 와이프는 계속항상 이쁘고 나는 점점 눈꼬리가 쳐진다.... #주말나들이 #가족스타그램"이라는 내용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하승진은 부인 김화영, 딸과 함께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 특히 하승진의 아내 김화영은 나이가 가늠되지 않는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하고 있다.

하승진 인스타그램
하승진 인스타그램

올해 나이 35세인 하승진은 지난 2004년 포틀랜드 트레일 블레이저스에 입단하며 프로농구 선수 생활을 시작했다. 하승진은 2m가 넘는 큰 키로 많은 관심을 받았고, 누나 역시 농구 선수로 알려지며 주목 받았다. 하승진의 누나는 하은주로 농구선수 은퇴 이후 현재 직업은 사업가다.

지난 시즌까지 전주 KCC 이지스에서 현역 생활했던 하승진은 지난 5월 은퇴를 선언했다. 하승진은 프로농구선수 은퇴 이후 개인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고 있고, '아내의 맛' 등 방송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하승진과 함께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인 아내 김화영과는 지난 2012년 결혼했다. 하승진과 김화영의 나이 차이는 2살로 알려져 있다. 또한 하승진 아내의 직업은 뷰터 전문가로, 현재 미더베스트 대표로 활동 중이다.

하승진-김화영 부부는 결혼 이후 아들 하치훈 군, 딸 하지해 양을 자녀로 두고 있다. 두 사람은 '아내의 맛'을 통해 집안 어르신들과 하승진 누나, 김화영 여동생, 아이들의 모습 등을 모두 공개하고 있다.

두 사람이 출연 중인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TV조선을 통해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