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tvN '돈키호테' 배우 송진우, "일본인 아내, 만난지 3개월 만에 나만 믿고 한국와"…결혼 이유는?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11.12 01: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송진우가 일본인 아내와의 러브스토리를 전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배우 송진우가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송진우는 아내와의 첫 만남에 대해 "처음에는 말이 안 통했다. 일본에서 만났으니까. 바디랭귀지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아내가) 저 만난지 3개월 만에 7년 동안 다니던 치과를 그만두고 한국에 와버렸다. 이야기를 들어보니까 첫 만남에 번개가 왔다고 하더라"고 자랑했다.

송진우-미나미 부부 /
송진우-미나미 부부 /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송진우-미나미 부부 결혼 /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송진우-미나미 부부 결혼 / 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또 송진우는 "매형도 이탈리아 사람이다. 지금은 한국에 살고 있다. (아내) 미나미도 그렇고 매형도 그렇고 어느 정도 한국어를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송진우는 "아내는 다 이해해준다"며 "제가 결혼한 이유가 아내가 웃겨서다. 저랑 같이 립싱크해서 유튜브에 올리고 그랬다"고 설명했다.

한편 송진우는 일본인 아내 미나미와 결혼해 슬하에 딸 송우미양을 두고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