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 최민환♥율희, 직장 생활하는 친구 향한 부러움…“브이로그 보고 로망 생겨”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09.27 14:3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에 출연 중인 율희가 친구를 만나 커리어 우먼에 대한 환상을 고백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살림남2)'에서 율희는 아들 짱이와 함께 절친을 만났다.

이날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의 율희는 친구가 아메리카노를 주문한 모습을 보고 "넌 회사원됐다고 아메리카노 마시는 거야?"라고 물으며 부러워했다. 현재 임신 중인 율희는 커피를 마시지 않고 있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살림남2)' 방송 캡처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살림남2)' 방송 캡처

이후 율희와 친구는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어갔다. 그러나 율희는 친구와의 대화에 제대로 집중하지 못하고 짱이 챙기기에 급급한 모습을 보였다. 짧은 시간 동안 율희와 친구는 완전히 상반된 모습을 보였다.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에 출연한 친구는 율희의 입덧을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율희는 마트에 갔다가 저혈압 쇼크가 왔었다는 사실을 밝히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그러나 곧 짱이로 인해 대화가 끊기게 됐다.

친구는 "율희는 꾸미는 것도 엄청 좋아하고, 원피스에 힐 신고 돌아다니는 것도 좋아했다"라며 "오랜만에 봤는데 입덧해서 그런지 살이 좀 빠져보였고, 힘들겠구나"라는 생각을 전했다.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의 율희는 친구의 브이로그를 보며 직장생활에 대한 로망이 생겼다고 고백하기도 했다. 그러나 친구는 "그게 로망이야?"라며 사회 생활에 대해 설명해주기 시작했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살림남2)' 방송 캡처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살림남2)' 방송 캡처

율희는 "육아는 쉬는 날이 없는데 직장인들은 불금이 있잖아. 기대하고 즐길 수 있는 것이 있다는게 부럽다"라며 서로에 대한 부러움을 고백했다.

올해 나이 23세인 율희는 아이돌 그룹 라붐 멤버로 데뷔했다. 지난 2017년에는 FT아일랜드 최민환과 열애를 인정했고, 얼마 지나지 않아 라붐을 탈퇴했다. 최민환의 나이는 28살로 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5살이다.

지난해 율희는 최민환과 결혼을 발표했고, 혼전 임신 소식이 알려지기도 했다. 두 사람은 결혼 이후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에 출연하며 일상을 공개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