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스달 연대기 파트3-최종화’ 장동건, 임신한 김옥빈에게 청혼하고…송중기(사야)는 김지원-박해준이 숨긴 비밀 알아내 (2)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9.22 22: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아스달 연대기’ 에서 장동건이 임신한 김옥빈과 청혼하고 송중기(사야)는 김지원과 박해준이 숨신 비밀을 알아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22일 tvN 주말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최종회’에서는 타곤(장동건)은 자신의 아이를 임신한 태알하(김옥빈)에게 청혼을 했다.

 

tvN‘아스달 연대기’방송캡처
tvN‘아스달 연대기’방송캡처

 

타곤(장동건)은 “결혼을 하자”라고 말했고 태알하(김옥빈)는 “나는 청동의 비밀을 말하지 않아. 너와 부와 권력을 나눌꺼야”라고 말했다. 이어 태알하는 “아버지 장례식에 청혼이라. 우리 답다. 우린 둘 다 아버지를 미워했잖아. 둘다 아버지를 죽이고”라고 말했다.

 탄야(김지원)는 돌담불에 보낸 사람에게서 은섬(송중기)가 돌담불 깃바닥에서 사람들을 데리고 올라왔다는 소식을 듣게 되고 눈물을 흘렸다. 사야는 이소식을 전해 듣고 탄야를 찾아가서 “연맹 이름을 지어달라”는 전달을 하면서 탄야의 표정을 보게 됐다.

탄야와 무백(박해준)이 숨기고 있던 자신에 관한 진실에 접근하게 됐고 사야는 탄야와 무백이 무언가 숨긴다고 생각하고 뭉태와 함께 탄야를 찾아왔던 남자를 만나러 갔다. 사야는 남자에게 “탄야 미르하를 왜 만났냐?”라고 물었고 그는 “돌담불에서 탈출한 와한족이 살아서 도망가는 것을 목격했다”라고 답했다.

사야는 “그래서 탄야가 눈물을 흘렸다. 날 닮은 이그트”라고 중얼거렸고 대칸족 연발(최영준)에게 “내가 돌담불에 있는 이그트랑 닮았냐”라고 물었고 과거 무백이 탄야에게 바로 곁에 거울이 있는 것을 알아봤다라는 말을 떠올렸다. 

탄야는 양차(기도훈)와 함게 다리를 족쇄를 채우는 공방의 아이들에게 신발을 신기게 하고 하루 세번 밥을 주라고 명령했다.

'아스달 연대기'의 인물관계도는 와한의 전사 은섬(송중기)과 새녘족, 대칸의 수장 타곤(장동건)이 적대관계를 이룬다.

와한족의 탄야(김지원 27)는 은섬(송중기 34)과 애정관계며, 해족의 태알하(김옥빈 32)는 타곤(장동건 47)과 애정 관계다. 때문에 탄야와 태알하는 적대 관계이다.

tvN 주말드라마 ‘아스달 연대기’는 매주 토, 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