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99억의 나라’ 오나라, ‘♥김도훈’도 반한 추석에도 열일 하는 미모…윤세아 “해피 추석”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09.14 05: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99억의 나라’ 오나라가 아름다운 미모를 자랑하며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13일 오나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차 없는 서울을 만끽하러 나왔는데..막....혀…. 그래도 올밤에 떠오를 보름달을 기대하며! 즐거운 추석 되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오나라는 긴 머리를 푸른 채 뾰로통한 표정을 하고 한 곳을 응시하고 있다. 링 귀걸이와 재킷으로 한껏 멋을 낸 그는 귀여운 표정을 드러내고 있어 시선을 끌었다. 또 또렷한 이목구비가 돋보였다.

오나라 인스타그램
오나라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즐겁고 행복한 추석 되세요!! 귀엽고 사랑스러운 나라 언니 ”, “아리따운 선배님~~ 해피 해피 꿀 추석 보내때염”, “오나라 배우님 즐거운 추석 보내시구 표정 너무 귀엽네요 ” 등의 반응을 보였다.

1997년 뮤지컬 ‘심청’으로 데뷔한 오나라는 1974년생으로 올해 나이 46세인 배우다. 뮤지컬 ‘김종욱 찾기’의 주인공으로 유명한 그는 ‘아이 러브 유’, ‘싱글즈’, ‘점점’ 등 대학로 로맨틱 코미디 뮤지컬의 주인공을 맡으며 ‘로코퀸’으로 불렸다.

더불어 그는 영화 ‘김종욱 찾기’, ‘간첩’, ‘댄싱퀸’,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여교사’, ‘야왕’, ‘용팔이’, ‘리멤버’, ‘품위있는 그녀’, ‘스카이캐슬’ 등 꾸준한 작품 활동으로 출중한 연기 실력을 드러냈다.

한편, 오나라는 KBS2 드라마 ‘99억의 여자’의 출연을 알렸다. 우연히 현찰 99억을 움켜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담은 ‘99억의 여자’에는 조여정, 김강우, 오나라, 서현철, 영재, 이지훈 등이 출연한다. KBS2 ‘99억의 여자’는 11월 방송을 앞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