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원중, 아내 곽지영과 수영복 준비 ‘모델 부부의 괌 패션’

  • 김효진 기자
  • 승인 2019.09.10 01: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진 기자] 김원중, 곽지영 부부가 신혼여행 이후 첫 해외여행을 준비했다.

9일 오후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111회에서는 괌 여행을 위해 옷을 준비한 김원중, 곽지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김원중은 곽지영에게 “수영복부터 챙기자”고 제안했다. 초록, 파랑, 빨강 수영복을 각 1벌씩 준비한 김원중은 “해질녘에 입고 있으면 게임 끝나겠다”고 자화자찬했다.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방송 캡처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 방송 캡처

이어 곽지영이 옷 준비를 시작했고, 김원중은 자신이 주문해 숨겨둔 옷을 들킬까봐 조마조마했다. 하지만 결국 새로 산 옷을 곽지영에게 들키고 말았다.

김원중은 원래 있던 옷이라며 시침을 뗐지만 결국 자백했다. 곽지영은 김원중을 안으며 “숨기지만 마. 다 티나니까”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1987년생인 김원중의 나이는 33세. 1990년생으로 30세인 곽지영과는 세 살 차이가 난다. 김원중과 곽지영은 지난해 5월 결혼했다.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은 매주 월요일 오후 11시 20분 방송되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