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모두다쿵따리' 이보희, 이장유 진실 폭로에 분노..박시은 '목격'

  • 조상은 기자
  • 승인 2019.08.28 08: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상은 기자] '모두다쿵따리' 이보희가 이장유의 진실 폭로에 분노했다. 박시은은 강석정의 덫에 빠질 위기에 처했다. 박시은은 과연 진실을 제대로 들을 수 있을까.

28일 방송된 MBC '모두 다 쿵따리'에서는 송보미(박시은 분)가 송 씨(이장유 분)으로부터 자신이 유괴된 사실을 듣자마자 충격에 빠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 씨는 사진을 찍어주는 송보미를 보다가 눈물을 흘렸다. 이에 송보미가 "무슨 일이냐"고 물었고, 송 씨는 "고맙다 잘 커줘서"라고 답했다. 이어 송보미는 "나를 구해줘서 고맙다"면서 과거 물에 빠졌던 자신을 구해준것에 대해 고마움을 표했다. 하지만 송 씨가 눈물을 흘린건 송보미의 과거 때문이었다. 송 씨는 "너는 버림 받은게 아니라 유괴 당한거다"라며 진실을 밝혔다. 송보미는 충격을 받았고, "무슨 말이냐"며 쓰러질 뻔 했다. 이어 송 씨는 "그 사람이 널 유괴했다"면서 진실을 호소했다. 흥분한 두 사람을 본 한수호(김호진 분)는 우선 보건소로 자리를 옮겼다. 쓰러진 송 씨에게 진미은(명지연 분)이 링거를 놔줬고, "어디까지 알고 있는거지"라며 송보미를 걱정했다. 

이보희 박시은 김호진 서혜진 강석정 / MBC '모두 다 쿵따리' 캡처
이보희 박시은 김호진 서혜진 강석정 / MBC '모두 다 쿵따리' 캡처

이어 송보미는 한수호에게 "언제부터 알고 있었냐"며 "송하남(서성광 분)은 예전에 나때문에 송 씨가 물에 빠졌다고 했다. 그것 때문에 마음이 아팠다"면서 눈물을 흘렸다. 이후 송보미는 송하남을 찾기 위해 보건소를 나섰고, 한수호와 진미은은 사건의 전말을 송보미가 다 알게되어 충격을 받을까 염려했다. 한수호는 송보미의 사건을 듣기 위해 송 씨를 집으로 데려다 주다 "아까 하셨던 이야기 내가 듣겠다"며 나섰다. 

조순자(이보희 분)와 문장수(강석정 분)는 송보미가 회사에서 나갔다는 소식을 듣게 됐다. 원래 의도와 다르게 흘러가자 두 사람은 당황했다. 앞서 이나비(서혜진 분)가 송보미가 일본 회사와 소송에 휘말려 있다는 사실을 듣고 내 쫓은 것. 이어 문장수는 "일단 보고 받은게 이게 전부여서 당황스럽다"며 "신작 출시 게임 인트로가 조금 유출되도 좋을거 같다"며 "일종의 노이즈 마케팅이다. 일본회사에 장모님이 도와주신다면 될 거 같다"고 제안했다. 조순자는 "송보미에게 덫을 놓자는 거야?"라면서 문장수의 제안을 받아들였다. 곧바로 문장수가 나가자마자 조순자는 일본 회사에 전화를 걸었다.

문장수는 회사로 돌아와 "이미 장모님이 처리 했을거다"라면서 "이제 내가 살고 봐야 하니까 어쩔 수 없다"고 했다. 때마침 마을은 이나비의 등장으로 시끄러웠다. 이나비는 쿵따리로 찾아와 "한수호 딸을 보러왔다"면서 뻔뻔하게 굴었다. 또한 송보미에게 이나비는 "오늘 입맛 없겠다. 나한테 짤려서"라고 비꼬았다. 결국 참지 못한 한수호는 이나비에게 "몇 살이냐. 말을 함부로 하지 마라. 송보미가 엮인 일 다 진짜 아닐 수도 있다. 왜 제멋대로 구냐"고 타박했다. 

방송 말미 이나비는 송보미를 찾아가 일본 회사와 소송에 휘말린 전말을 물었다. 송보미는 "나도 잘 모르겠다. 내가 미국에 가게 된 이유도 오늘에서야 알았다"며 답했다. 이어 이나비는 "원한 살일이 있었냐"고 물었고, 이나비는 "물에서 날 구해준게 아빠가 아니었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이에 이나비는 "그럼 누구냐?"며 궁금해했다. 

한수호는 딸 아름이와 함께 좋은 시간을 보냈다. 딸이 다시 병원으로 들어가기 전에 한수호는 사진을 찍으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이나비는 다음날 조순자에게 "송보미가 유괴 당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나비는 "죽은 이봄이 생각나더라"면서 조순자를 놀라게 했다. 조순자는 당황했지만 "죽은 사람 이야기 하지마라"면서 말을 막았고, 자리를 회피했다. 방으로 들어간 조순자는 "도대체 송보미는 왜 자꾸 나오는거냐. 그 노인이 어떤 말을 했길래"라면서 분노한 채 급하게 쿵따리로 향했다. 문장수는 조순자의 행동이 수상하다고 느낀 바. 송보미 얘기만 들으면 질겁을 하는 조순자였기에 문장수는 그 속내를 수상하게 여겼다.

마을로 향한 조순자는 송 씨의 뒤를 따라 나섰다. 송 씨는 과거 조순자의 기사로 일한 사람의 가방을 가지고 있었다. 가방을 들고 송보미에게 가려던 송 씨를 막아선 조순자는 "왜 주제 넘게 나서냐"면서 막았다. 송 씨는 "죗 값을 이제 치뤄라"고 했고, 때마침 나타난 송보미가 송 씨와 조순자가 함께 있는것을 목격했다. 

MBC '모두다쿵따리' 인물관계도
MBC '모두다쿵따리' 인물관계도

한편 '모두 다 쿵따리'는 평일 오전 7시 50분에 방송된다. '모두 다 쿵따리'는 뉴욕라이프를 즐기던 뉴요커에서 뜻하지 않은 사건에 휘말려 미국에서 추방당한 송보미(박시은 분)와 한때는 뉴욕 금융시장에서 신화를 쓴 입지전적 인물이었으나, 딸의 병을 고치기 위해 천연치료제 개발에 힘쓰고 있는 한수호(김호진 분) 두 사람이 '쿵따리'에 살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 유쾌한 농촌 드라마다. 인물 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배우 박시은은 프리랜서 사진작가 송보미 역으로 변신한다. 송보미는 미국 입양 후 처음으로 고향인 쿵따리 마을로 돌아와 정착하는 인물이다. 미게임 대주주 조순자와 대립한다. 배우 김호진은 쿵따리 마을 허브농장 주인 한수호 역으로 혈소판 감소증을 앓고 있는 딸 아름이를 구하기 위해 쿵따리 마을에 정착, 천연치료제를 개발중에 힘쓴다. 미게임 대주주 조순자 역의 이보희는 6살인 어린 친딸 이봄(송보미)이를 내다 버린 비정한 과거를 갖고 있다.

배우 서혜진은 미게임 홍보이사이자 조순자 딸 이나비로 분한다. 강석정이 이나비 남편 문장수 역으로 미게임 게임 개발 CTO로 변신해 송보미를 희생시킨 후 이나비라는 동아줄을 잡은 야망남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배우 박혜진이 조순자가 유일하게 두려워하는 시어머니 서우선 역으로 명동 사채시장 큰손이었으나 손녀딸 봄이를 잃은 아픔을 갖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