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재발굴단’ 김지우, 레이먼킴 셰프의 가정식 스케일 공개 ··· 남편의 유일한 단점은?

  • 강지연 기자
  • 승인 2018.11.28 21:2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지연 기자]  

‘영재발굴단’에 뮤지컬 배우 김지우가 출연했다.

28일 방송된 SBS ‘영재발굴단’에서는 뮤지컬 배우 김지우가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SBS ‘영재발굴단’ 방송 캡처
SBS ‘영재발굴단’ 방송 캡처

 

SBS ‘영재발굴단’ 방송 캡처
SBS ‘영재발굴단’ 방송 캡처
SBS ‘영재발굴단’ 방송 캡처
SBS ‘영재발굴단’ 방송 캡처

 

김지선이 김지우에게 남편인 레이먼킴이 잘 해주냐고 물었다.

김지우는 “보통 요리사들은 집에서는 요리를 안 하는데 내 남편은 집에서도 요리를 많이 해준다. 오늘도 촬영 전에 저녁에 라자냐와 파스타 중 뭘 먹을 거냐고 묻는 문자가 왔다“고 말해 모든 출연자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김태균이 레이먼킴은 가정에서 어떤 아빠냐고 물었다. 김태균의 질문에 김지우는 “나는 정말 시집을 잘 간 것 같다”며 남편 자랑하기에 여념이 없었다.

김지선은 기승전 남편 자랑을 하는 김지우를 연신 부러움이 가득한 눈빛으로 바라봤다.

김태균이 김지우에게 남편의 단점은 없냐고 물었다. 김지우는 “단점은 요리사인데 몸에 알레르기가 많아서 못 먹는 게 많다는 거다“라고 대답했다.

이어서 “갑각류, 딸기, 사과, 우유 등 못 먹는 음식들이 참 많다. 그래서 셰프 일은 알레르기 약을 먹으며 한다“고 밝혔다.

‘영재발굴단’은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55분, SBS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