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소녀시대 서현, 北예술단 서울 공연 깜짝 출연
  • 김명수 기자
  • 승인 2018.02.12 07: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명수 기자] 11일 문재인 대통령이 김여정 특사 및 김영남 위원장과 서울 남산 국립극장에서 열린 삼지연 관현악단의 두 번째 공연을 관람했다.

삼지연 관현악단의 공연은 ‘반갑습니다’를 시작으로 약 100분간 펼쳐졌으며, 소녀시대 서현이 北예술단 서울 공연에 깜짝 출연해 놀라게 했다.

북한 예술단과 함께 공연한 소녀시대 서현 / 청와대
북한 예술단과 함께 공연한 소녀시대 서현 / 청와대

서현은 예술단 가수들과 함께 손을 잡고 북한 노래 ‘다시 만납시다’를 열창했다.

北예술단 서울 공연 전 환담에서 김영남 상임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의견을 교환하고 자주 상봉할 수 있는 계기와 기회를 마련했으니 다시 만날 희망을 안고 돌아갑니다"라며 말하자,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에 소중한 불씨를 만들었습니다. 이 만남의 불씨를 키위서 횃불이 될 수 있도록 남북이 협력해야합니다"라 말을 전했다.

김여정 특사는 공연을 함께 관람한 김정숙 여사에게 “늘 건강하시고 문재인 대통령과 꼭 평양을 찾아오세요”라는 말을 남겼다.

김정숙 여사-문재인 대통령-김영남 위원장-김여정 특사 / 청와대
김정숙 여사-문재인 대통령-김영남 위원장-김여정 특사 / 청와대

북한 고위급대표단은 11일 밤 10시 20분 경, 인천공항을 통해 귀환했다.

삼지연 관현악단 / 청와대
삼지연 관현악단 / 청와대
삼지연 관현악단 / 청와대
삼지연 관현악단 / 청와대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