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부산에서는 이렇게 만든다"…'맛남의 광장' 김동준, 무를 이용한 떡볶이 레시피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김동준이 무를 사용한 레시피를 선보였다. 

21일 방송된 '맛남의 광장'에서는 김동준이 부산식 떡볶이 레시피를 공개했다. 

먼저 김동준은 냄비에 썰어둔 무를 넣어줬다. 김동준은 "약한 불로 서서히 익혀야 즙이 나온다"고 설명했다. 무가 익기 전에 양념을 넣는 그의 조리방법에 '맛남의 광장' 멤버들이 혼란스러워 했다. 백종원은 "삽투압 현상이다. 짠 맛이 들어가면 (무에서) 물을 빼준다"고 설명했다. 

그는 "사실 부산 떡볶이는 처음에 같이 안 넣고 마지막에 양념을 비벼주는 식이다"라며 물떡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부산에서 순대랑 떡볶이 시키면 막장도 준다"고 이야기했다.
 
'맛남의 광장' 캡처
앙념한 무를 익힌 그는 어묵탕에서 물떡과 어묵을 꺼내 양념에 집어넣었다. 그는 "떡보다 무를 더 좋아한다. 식감을 좋게하고 싶으면 무말랭이를 넣어도 된다"고 덧붙였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부산식 무 떡볶이도 진짜 먹고 싶다(오**)", "물이 안 들어가고 무즙으로만 만들어서 한다니 신기하고 맛있겠다(화**)", "부산식으로 무 떡볶이 맛이 있겠다!(단**)"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맛남의 광장'은 지역의 특산품이나 로컬푸드를 이용해 기존에 맛볼 수 없었던 신메뉴를 개발, 휴게소, 철도역, 공항 등 유동인구가 많은 만남의 장소에서 교통 이용객들에게 선보이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SBS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