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맛남의광장’ 규현, 절친이었던 박재범과 4년 동안 단절-화해?…백종원의 돼지고기 ‘뭇국과 무덮밥’ 요리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맛남의 광장’에서는 규현이 과거 절친했던 박재범과 통화를 하고 백종원과 무를 활용한 요리 연구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1일 방송된 sbs‘맛남의 광장’에서는 농벤져스 멤버 백종원, 김희철, 김동준, 양세형, 에이프릴 나은이 게스트 슈퍼주니어 규현과 용인에서 무를 이용한 요리 연구를 했다. 

 
sbs‘맛남의 광장’방송캡처
sbs‘맛남의 광장’방송캡처


경기도 내학교 수 2위인 용인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개학이 연기되며 학교 내 급식 운영이 중단됐고, 급식 요리에 많이 활용되는 무 또한 타격을 입었다. 학교로 출하 예정이었던 무는 판로를 잃어 수확되지 뭇한 채 밭엣 무용지물이 되어가고 있었는데 이에 농님은 무가 더 자랄까 무서워 물도 주지 못하는 상황이었다.

백종원은 슈퍼주니어 규현과 김희철, 양세형, 김동준은 무로 만든 요리를 연구했고 돼지고기를 넣은 '뭇국'과 '무덮밥'을 만들게 됐다. 백종원은 박재범의 생일이 얼마 전에 있었다는 얘기를 듣고 전화를 걸어서 "왜 파티에 초대하지 않았냐?"라고 물었고 박재범은 "어떻게 초대하냐?"라고 하면서 당황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규현은 박재범과 친한 사이였는데 최근에 "4년 동안 단절을 했다"고 했고 양세형은 당황한 규현에게 전화기를 건네며 박재범과 통화하게 했다. 규현과 박재범은 어색한 통화를 했고 멤버들은 이들을 놀리게 됐는데 양세형은 "둘 사이에 남모를 문제가 있었던 것이 아니냐?"며 추궁을 했다.

또 박재범은 양세형에게 :어떻게 하다보니 시간이 지났다"라고 했고 이후 둘의 만남을 보여주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SBS ‘맛남의 광장’은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