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맛남의광장’ 백종원, 양세형과 용인 무농가 방문 못난이 무로 요리…슈퍼주니어 규현에게 김희철 “강호동? 백종원? 누구랑 방송할래?”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맛남의 광장’에서는 백종원은 양세형과 용인 무농가를 방문하고 슈퍼주니어 규현이 특별게스트로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1일 방송된 sbs‘맛남의 광장’에서는 농벤져스 멤버 백종원, 김희철, 김동준, 양세형, 에이프릴 나은이 특별게스트로 나온 슈퍼주니어 규현이 함께 하게 됐다.

 
sbs‘맛남의 광장’방송캡처
sbs‘맛남의 광장’방송캡처


백종원은 양세형과 용인의 무밭 농가를 찾아가서 못난이 무를 따서 요리 연구를 하기로 했고 백종원의 집에 '사이버 백제자' 슈퍼 주니어가 찾아왔다. 규현은 백종원 집을 찾아서 익숙한 듯 냉장고에서 반찬을 꺼냈지만 정작 백종원의 집에는 밥을 해 놓지 않았다.

이에 백종원은 삼을 꺼내며 "우유랑 삼이랑 갈아서 마셔봤냐? 우리는 사우나 가면 이렇게 먹었다"라고 하며 아침식사 뭇국 대신 수삼세이크로 아침 메뉴를 변경했다. 잠시 당황한 규현은 백종원에게 "그럼 우리 밥 못 먹냐?"라고 물었고 백종의 지시에 따라 수삼 손질을 하게 됐다.

이때 김희철, 양세형, 김동준이 집으로 들왔고 양세형은 "규현이가 오는 줄은 알고 있었는데 여기서 설거지하고 있을 줄은 몰랐다"라고 말했다.

또 김희철은 "원래 우리랑 쭉 같이 했던 사람인 것 같다. 한 사람하고만 방송 할 수 있다면 백종원 아니면 강호동 누구랑 하겠냐?"라고 하면서 규현에게 곤란한 질문을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SBS ‘맛남의 광장’은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