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꼰대인턴’ 박해진, “김응수와 부부연기도 가능” 발언에 인물관계도 어떻길래?…영탁 OST-특별출연까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꼰대인턴’ 박해진이 김응수와 호흡을 언급했다.

20일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MBC ‘꼰대인턴’ 제작발표회가 진행된 가운데 이날 박해진, 김응수, 한지은, 박지웅, 박아인, 남성우 PD가 참석했다.

이날 박해진은 김응수와 호흡에 대해 “부부연기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생각할 정도로 허물없이 지냈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실제로도 전혀 꼰대 같지 않다. 현장 분위기를 거의 선배님께서 컨트롤하고 계신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박해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박해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에 김응수는 “촬영하는 하루하루가 행복하다”며 “신경 쓰는 한가지는 배우들을 위해 피와 땀을 흘리는 스태프분들. 이름을 외우는 데 노력 중”이라고 전했다. 특히 “제일 연장자라 무게 잡지 않고 있으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같은 날 트로트 가수 영탁이 부른 OST ‘꼰대라떼’가 방송을 통해 공개되는 가운데 그의 특별 출연 소식까지 전해졌다.

‘백일의 낭군님’, ‘역도요정 김복주’ 등을 연출한 남성우 PD는 영탁의 출연에 대해 “매력적인 캐릭터가 있어서 제안드렸다”며 “개인적으로 미소가 예쁘다. 미소를 잘 살려서 촬영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꼰대인턴’은 MBC 드라마 극본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작품으로 신소라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꼰대와 요즘 것들이 서로 이해해 나가는 과정을 통해 어른으로 성장하는 우리 모두의 이야기를 그려낸다.

박해진과 이만식을 중심으로 등장인물들이 그려낼 이야기가 궁금증을 불러일으키는 가운데 ‘꼰대 인턴’의 인물관계도는 아래와 같다.
 
MBC ‘꼰대인턴’
MBC ‘꼰대인턴’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