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내의 맛’ 함소원, 남편 ‘진화 판박이’ 딸 혜정이와 근황 공개…윙크→나이까지 개인기 폭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화요일 예능 ‘아내의 맛’ 함소원이 딸 혜정이와 일상을 공개했다.

지난 18일 함소원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외출 혜정이 어디 가세요?”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혜정이는 리본 머리핀을 하고 사랑스러운 매력을 뽐내고 있다. 벌써 훌쩍 큰 모습과 함께 윙크와 미소를 하며 나이를 알아듣는 등 개인기로 이목을 끌었다.
 
함소원 인스타그램
함소원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많이 컸네요 혜정공쥬! 너무 이뻐요”, “언니 아내의 맛보고 완전 팬 됐어요ㅋㅋ”, “눈이 너무 예뻐요 완전 아빠 판박이 같아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함소원은 지난 2018년 18살 나이 차이의 중국인 왕홍 진화와 결혼해 같은 해 딸을 출산했다. 현재 진화는 인터넷 쇼핑몰을 운영하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아내의 맛’을 통해 두 사람의 결혼 생활을 공개하며 많은 화제를 모았다.

최근 시어머니와 함께 박명수에게 신곡을 받아 홍영주와 안무 연습을 하는 등 함소원, 시어머니 두 사람의 케미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시어머니, 남편 진화와 함께 화보를 통해 둘째에 대한 의지를 드러내며 “시험관 시술을 시도하려고 한다”고 밝힌 바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