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 연준, "타이틀곡 다크하고 우울한 분위기…안무로도 표현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가 타이틀곡 ‘세계가 불타버린 밤, 우린… (Can’t You See Me?)'에 대해 이야기했다. 

18일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된 투모로우바이투게더 ‘꿈의 장: ETERNITY’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앨범 ‘꿈의 장: ETERNITY’에 대해 수빈은 "'꿈의장' 시리즈는 소년들이 성장을 그리고 있다. 이번 앨번에서는 현실의 벽에 부딪힌 내용을 담고 있다. 그 당시 함께했던 감정들은 영원할거라는 내용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타이틀곡에 대해 연준은 "마법같은 순간이끝나고  친구들을 원망하기도 하지만 구해주기 바라는 마음을 담고도 있다. 조금은 다크하고 우울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타이틀곡 안무에 대해서는 "우정과 믿음이 깨지고 난 후를 표현했다. 멤버들이 손가락으로 크로스를 만든다건지. 싸우고 난 뒤를 표현해봤다"고 설명했다. 
 
연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연준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수빈의 경험담을 토대로 만들었다는 콘셉트 트레일러. 이에 수빈은 "트레일러 촬영 때 그와 비슷한 감정을 떠올리려고 했다. 고등학교 때 친구들이랑 다른 고등학교 입학을 했다. 그래서 쓸쓸한 학교생활을 했다"며 "방피디님과 이야기 도중 당시 심정을 꺼내보면 좋을 것 같다고 하셔서 떠올려봤다"고 자신의 경험담을 전했다. 

이어 데뷔 이후 최초로 도전하는 리메이크 곡 '샴푸의 요정'에 대해 연준은 "빛과 소금 선배님의 곡을 드림팝으로 재해석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그러면서 "곡작업의 기회가 쉽지 않다. 저희가 부족한 것도 있고 많은 분들이 최고의 앨범으로 만들기 위해 노력하신다"며 "처음에 가사 써보라고 하셨을 때 열심히 했다. 사실 부모님도 아시는 곡이라 부담이 됐다. '샴푸의 요정'이라는 드라마 영상을 찾아보며 어떤 내용을 담고있는지 생각해보니 잘 쓰게 됐다"고 이야기했다. 이후에도 계속해서 곡 작업에 참여하고 싶다고.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앨범 ‘꿈의 장: ETERNITY’은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