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더 캡처’ 기억과 다른 CCTV? 빅브라더 스릴러! 웨이브 독점 공개 영국드라마 [영화가 좋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영화가좋다’에서 ‘더 캡처’를 소개해 화제다.
 
16일 KBS2 ‘영화가 좋다’에서는 ‘레미 : 집 없는 아이’, ‘언더워터’, ‘유열의 음악앨범’, ‘루키스’, ‘빅매치’ 등의 다양한 작품을 다뤘다. ‘신들의 전쟁’ 코너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한국 영화 속 특이한 가족들을 모아본다”는 주제로 진행했다.
 
KBS2 ‘영화가 좋다’ 방송 캡처
KBS2 ‘영화가 좋다’ 방송 캡처
그 중에서도 인기 있는 해외 드라마를 개그우먼 이수지가 소개하는 ‘덕력충전소’ 코너를 통해 소개한 ‘더 캡쳐’가 시청자의 관심을 모았다.

해당 작품은 영국드라마로 우리나라 토종 OTT 서비스 웨이브에서 국내에 독점 공개해 만날 수 있게 됐다. 하나의 소재에서 장르로 거듭나는 중인 ‘빅 브라더’ 요소가 있는 스릴러물이라고 할 수 있다.

스토리는 이렇다. 어제 무죄판결을 받은 영국 군인이 CCTV 속 자신의 변호사를 살해한 혐의로 다음 날 체포된다. 그 CCTV의 내용은 자신의 기억과 다르다. 결백을 밝히기 위한 고군분투를 시작한다.

BBC에 방영하고 국내 OTT 서비스에 상륙한 ‘더 캡처’의 시즌1은 6부작이 제작된 상태로, 호평을 받았기에 시즌2를 기대할 만 하다.

KBS2 영화 리뷰 프로그램 ‘영화가 좋다’는 매주 토요일 오전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