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인어왕자’ 정신혜, “문빈 첫인상 의외였다…진중하고 예의바른 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정신혜와 문빈이 서로의 첫인상을 밝혔다.

14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웹드라마 ‘인어왕자: 너를 만지다’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인어왕자’는 글로벌 채널 라이프타임과 KT Seezn이 공동제작하는 크로스 드라마로, 낯선 바닷가에서 펼쳐지는 신비롭고 몽환적인 추리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
 
정신혜 / 라이프타임 제공
정신혜 / 라이프타임 제공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만난 문빈, 정신혜는 작품의 주연배우로서, 러브라인의 중심인물들이다. 드라마의 스토리를 이끌어가는 배우로서 두 사람의 케미가 중요하지 않을 수 없다.

그런 두 사람은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문빈은 “(정신혜에 대해) 밝은 성격과 분위기가 가장 먼저 눈에 띄었다. 대본 리딩 때나 촬영 때 촬영장 분위기를 업시켜주는 성격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정신혜는 “(문빈에 대해) 의외였다. 개구쟁일줄 알았는데 진중하고 예의바르고 분위기가 있어 반전이었다. 커피향이 날 것 같은 느낌?(웃음)”이라고 밝혔다.

총 6부작인 ‘인어왕자: 너를 만지다’는 매주 화·수요일 오전 11시 시즌(Seezn), 금요일 오후 9시 유튜브·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