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불타는 청춘' 새친구 '안녕맨' 김진&곽진영 합류...김진 "이의정의 전 연애사를 전부 안다" 거침없는 폭로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윤영 기자] ‘불타는청춘’에 새친구 김진과 곽진영이 합류했다.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SBS 불타는 청춘 캡처

 



7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는 곽진영이 출연했다. 곽진영은 3년 만에 불청 여행에 합류하며 “떨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곽진영은 “아버지가 2년 전에 돌아가셨다. 그 뒤 댓글 볼 때마다 상처를 많이 받는 것 같다. 방송을 안 하려고 하는데, 후유증이 무서워서 그렇다. 그래도 불청에 오면 좋다.”고 설명했다. 곽진영은 3년 전 여행 당시, 놀라운 텐션으로 모두를 사로잡았다.

곽진영은 그때와 조금도 변하지 않은 성격, 발랄함, 그리고 동안 미모로 눈길을 끌었다. 3년 전 샤워를 하던 구본승과 우연히 마주치게 된다. 김광규와 최성국은 “구본승을 책임져라.”고 두 사람을 장난스레 엮기도 했지만, 곽진영은 “지금 구본승은 여자친구가 있지 않냐. 방송에서 봤다.”며 안혜경을 언급했다. “나이가 아주 어리더라. 그래도 나랑 더 친하지 않냐.”며 귀여운 질투를 보이기도 했다.

구본승을 비롯한 청춘들과 만난 곽진영은 어색함도 잠시, 반갑게 인사를 했다. 구본승은 안혜경을 언급하며 “5월에는 계약이 끝나니 그때를 노려달라.”고 이야기를 했다. 이날 오랜만에 만난 강문영은 “남자 새친구는 안 오냐.”고 장난스레 물었다. 이날은 강문영의 바람대로 남자 새친구가 합류했고 힌트로는 화살표, 낑깡, 이정재 등이 거론되었다. 새친구는 이정재와 동기이고, 낑깡족이고, 화살표와 관련이 있다고. 이의정은 “오렌지족이라는 뜻이냐. 내가 오렌지족은 모르는 사람이 없다.”며 자신감을 드러냈지만 새친구의 정체를 알아내지는 못했다.

이날은 안재홍과 이의정이 새친구를 맞이하러 갔다. 구본승과 인연이 있다는 새친구는 “요즘은 잘 하지 못하던 컴퓨터를 공부하고 있다. 알아보시는 분도 있고 못 알아보시는 분도 있다.”고 설명했다. 새친구의 정체는 김진. ‘남자 셋 여자 셋’에서 ‘안녕맨’으로 큰 사랑을 받았던 김진은 흰 피부와 긴 다리, 세련된 패션 감각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김진은 이제니의 상대역으로 큰 인기를 누리는 동시에 그룹 좌회전의 비주얼 담당이자 리더 역할을 하기도 했다.

김진을 본 이의정은 “진이 아니냐. 나랑은 너무 잘 아는 사이다.” 라며 반가움을 드러냈다. 73년생 안재홍과 동갑인 김진은 “의정이랑은 정말 막역한 사이다. 전 연애사도 전부 안다.”고 이야기를 했고 거침없는 폭로전에 이의정은 “안 된다. 거기까지만 말해라.”며 김진을 단속했다. 이날 청춘들이 묵는 장소는 글램핑 장으로 텐트 안에 잘 꾸며진 조명, 그리고 침대를 본 청춘들은 예쁘다고 연신 감탄했다. 특히 강문영은 “오늘 와보고 나중에 우리 딸이랑도 와야겠다.”며 딸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새친구를 맞이하여 라면을 끓인 청춘들은 라면을 먹으며 담소를 나누었다. 안혜경은 “평창에 살 때 큰 지역 축제를 했다. 세상에 태어나서 처음 본 연예인이 좌회전이었다.”며 인연을 공개했다. 평소 ‘불청’의 애청자를 자처한 김진은 “보니까 최성국이 열애설에 늘 휩싸여있더라.”고 말을 해 최성국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김진은 구본승과 안혜경의 계약연애도 언급하며 애청자임을 입증했다.

김진은 “영화 캐스팅을 당했었다. 그 이후 쭉 양평에 살고 있다. 주택에서 사는데 너무 외롭더라. 나중에는 지나는 사람을 붙잡고 커피 한 자나 하자고 그러기도 했다.”고 말했다. 산에서 2년간 살았던 최민용 또한 “혼자 있으면 사람이 정말 그립다. 나는 나물 뜯으러 오는 할머니들도 너무 반가웠다.”며 공감을 했다. 새친구 김진의 거침없는 폭로전은 다음주에 계속된다. 싱글 청춘 스타들이 모여 여행을 떠나는 '불타는 청춘'은 매주 화요일 23시 10분 SBS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