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슈] ‘N번방 논란’ 정종연PD, “사실무근…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고소 예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오정 기자] CJ ENM의 정종연PD가 텔레그램 N번방 입장 논란에 대해 입장을 표명했다.

2일 정종연PD는 CJ ENM 측을 통해 톱스타뉴스에 “출처없는 악의적인 내용 모두 사실이 아니다”다고 일축했다.

이어 “현재 하나의 핸드폰만 사용 중이며, 캡처로 공유되고 있는 이미지 속 이동통신사나 휴대폰 기종 등 실제 사용 중인 부분과 다르다”며 부정했다.
 
정종연 PD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종연 PD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정종연PD가 사회적 문제로 대두된 텔레그램 N번방에 입장 후 흔적을 지우기 위한 움직임을 보였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텔레그램 탈퇴 방법을 묻는 포털사이트 질문글 중 가려진 이미지 속 아이디가 정종연PD가 사용 중인 아이디와 동일하다는 주장이다.

이에 정종연PD는 이번 논란에 대해 법적 대응을 시사하고 있다. 현재 공식적으로 관할 마포구 경찰서 사이버수사대에 의뢰했으며, 관련 증거를 수집 중이다.

정종연PD는 “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 등으로 고소장 제출을 준비 중이다. 선처없이 강력 대응할 것이라며 “정확한 근거 없이 개인을 비방하는 게시글 작성이나 배포를 자제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정종연PD는 ‘대탈출’·‘지니어스’ 시리즈 등 각종 마니아 팬층을 가진 유명 예능 프로그램의 프로듀서로 이름을 알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