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씨잼, 여친과 럽스타그램 후 “우월감은 열등감”…의미심장 미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라라 기자] 래퍼 씨잼이 여자친구와 수위 높은 럽스타그램으로 화두에 오른 가운데 의미심장한 글을 올렸다.

27일 씨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월감은 열등감이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씨잼은 벽에 기대서있는 모습이다. 그는 한 손에 핸드폰, 한 손에는 담배를 들고 카메라를 향해 미소짓고 있다. 

씨잼은 이날 ‘watching you on my bed’라는 글과 함께 여자친구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씨잼의 여자친구는 씻고 나온듯 속옷 차림이었다. 해당 사진을 본 네티즌의 평은 반으로 갈렸다.

씨잼 인스타그램
씨잼 인스타그램

일부는 일반인 여자친구의 사적인 사진을 공개한 것이 불편하는 비난이 나왔다. 그러나 일각에선 씨잼과 여자친구의 사생활을 왈가왈부하는 것이 오히려 더욱 무례한 것이라는 지적도 이어졌다. 

앞서 씨잼은 한 여성과 수위 높은 사진을 게재하며 화제를 모았다. 연인 사이냐는 네티즌의 질문에 씨잼은 ‘해킹’이라고 대답을 회피했으나, 이후 연달아 사진을 게재하며 연인 관계를 간접적으로 인정했다.

씨잼은 여자친구와 스킨십 사진을 서슴없이 올리며 애정을 과시했다. 여자친구에 대한 악플이 심해지자 “내 여자한테 왈왈 거리는 얘들아 내 변호사님 목소리를 듣게 될 것”이라고 경고하기도 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