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집사부일체' 전도연, 새로운 사부 정체 힌트 "배우이자 대표이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소현 기자] '집사부일체' 전도연이 사부에 대한 힌트를 제공했다.

지난 2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 말미에는 다음주 사부의 정체를 궁금케하는 예고편이 그려졌다.

공개된 예고편에서 이승기는 누군가의 전화를 받고 "이 웃음소리 잠깐만 전도연 선배님?"이라고 하자 전도연은 "안녕하세요"하며 존재를 드러냈다.

전도연은 "다들 편한 신발 신으셨죠?"라며 사부에 대해 "흥이 많은 친구"라고 힌트를 제공했다.

SBS '집사부일체'

이승기는 "오늘 어떤 사부님이길래 선배님께서 이렇게 또 인연이 돼서 연락을 해주셨나요"라고 물었다.

전도연은 "같이 작품을 한 적이 있다"고 답했다. 그러자 양세형은 누군가가 떠오른 듯 알 거 같다고 했고 전도연은 "ㅇㅇㅇ을 운영하는 대표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신성록은 대표님의 사랑을 독차지하기 위해 가방을 들어준다거나 몸을 내던지는 열정 투혼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전도연은 "배우이기도 한데 만능 엔터테이너로 표현할 수 있다. 어쩌다 만나도 어제 만난 사이처럼 반가운 사이"라며 사부와 각별한 관계를 자랑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우주최강 댕댕미 쩌는 사부님", "누가봐도 김남길 ", "앞구르기 하면서 봐도 김남길인데"등의 반응을 보이며 사부의 정체는 김남길이라는 의견을 굳히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