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무열, 2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하나?…“드라마 ‘루카’ 출연 검토 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김무열이 2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 소식이 전해져 이목이 쏠렸다.

29일 일간스포츠는 “김무열이 드라마 ‘루카’ 주연으로 합류했다”고 단독 보도했다.

이후 다수의 매체에 따르면 “김무열 소속사 프레인TPC 측은 출연 검토 중이다. 아직 출연을 확정한 것은 아니다”라고 전했다.

김무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김무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드라마 ‘루카(LUCA)’는 현재 tvN과 OCN 편성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으며 앞서 김래원과 이다희가 출연 검토 중임을 알리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보이스’, ‘손 the guest’ 등을 연출한 감독 김홍선이 이끈다고 알려져 더욱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드라마 ‘루카’는 전 세계 과학자들이 유전자 편집 배아 연구 금지 선언을 하며 인류에 미치는 영향에 우려를 담은 작품이다.

김무열은 안방극장에는 ‘나쁜 녀석들’ 이후로 오랜만에 복귀한다. 그는 ‘은교’, ‘연평해전’, ‘악인전’, ‘정직한 후보’ 등에 출연해 다양한 연기력을 선보인 바 있다. 

또한, 그는 현재 변요한과 함께 보이스피싱 조직의 덫에 걸려 모든 것을 잃게 된 서준(변요한 분)이 중국에 있는 조직의 본부에 침투해 보이스피싱 업계의 설계자 곽프로(김무열 분)와 만나며 벌어지는 범죄 액션 영화 ‘보이스’의 개봉을 앞두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