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관종언니’ 이지혜, 트로트 가수로 변신…디지털 싱글 ‘긴가민가’ 발매 예고

  • 이창규 기자
  • 승인 2020.01.16 20: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창규 기자] 그룹 샵(S#ARP) 출신 가수 이지혜가 드디어 트로트 가수로서 음원을 발매한다.

이지혜는 1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1월 30일에 발매되는 샵디 관종언니 이지혜의 '긴가민가' 많은사랑 부탁드립니다"라고 시작되는 글과 함게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지혜 싱글 디지털 트-롯 앨범 긴가민가'이라는 설명과 함께 카메라를 가리키는 이지혜의 모습이 담겼다. 그의 몸 뒤에서 뿜어져 나오는 별빛이 시선을 고정시킨다.

이지혜 인스타그램
이지혜 인스타그램

그는 "트로트에 진지하게 임했다 해서 트로트가수 진지혜로 하고 싶었다"며 비하인드를 전하기도 했다.

이를 접한 그의 절친인 신지와 양정원, 이현승, 김우리 등은 노래가 대박이 날 것 같다며 응원의 글을 남겼다. 다수의 네티즌들 역시 그의 새로운 도전을 응원했다.

1980년생으로 만 40세인 이지혜는 1998년 샵으로 데뷔했다가 그룹 해체 후 2004년 솔로로 컴백했다.

2017년 결혼 후 이듬해 딸을 낳았으며, 지난해부터는 유튜브 채널 '밉지않은 관종언니'를 운영하는 유튜버로 변신했다.

지난달 19일 처음 트로트 음원을 발매한다는 언급을 한 후 약 한 달여만에 결과물이 나오게 돼 어떤 반응을 얻을지 궁금증을 낳는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