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복면가왕’ 군고구마 정체, 안혜경이었다?…패널+시청자 “그럴 것 같았어”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1.16 15: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복면가왕’ 군고구마의 정체가 안혜경으로 밝혀졌다. 

지난 12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군고구마와 호떡의 대결 후에 군고구마의 정체가 공개됐다. 

MBC 기상캐스터 출신인 안혜경은 재치있는 입담으로 각종 예능을 섭렵하며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최근 연기자로 브라운관, 연극 무대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그는 이날 군고구마의 정체로 밝혀져 모두를 놀라게했다. 

MBC ‘복면가왕’ 캡처

특히 신봉선이 안혜경의 정체를 맞춰 눈길을 끌었다. 안혜경은 “김구라 씨가 제 목소리 알아들을 것 같았다. K가 누구를 말한 건지 알고싶다”라고 이야기했다. 김구라는 “K가 김민정 아나운서라고 남편이 조충현 아나운서인데 프리 선언해서 우리방송에 나오지 않았을까 했다. 안혜경 씨는 끼가 많은데 경직돼있어서 (아닌 줄 알았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안혜경은 “긴장한 것도 있고 제가 원래 노래를 못 한다. 그래서 노래방이나 회식하는 걸 진짜 싫어하고 탬버린 담당이다. 이 기회를 통해서 두려움을 깨고 싶다는 생각도 들었고 이렇게 단번에 알아볼 줄 몰랐다”라고 멋쩍게 웃었다. 

안혜경의 등장에 시청자들은 “뭔가 안혜경일 것 같았음”, “신봉선 어떻게 맞췄지”, “요즘 방송 엄청 자주 나오네요. 목소리 청량하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안혜경이 출연한 MBC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