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스토브리그’ 남궁민, 이준혁에 "형이 있어 더 빛나"…실제 친분 과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아현 기자] ‘스토브리그’ 남궁민이 SNS를 통해 이준혁에게 응원을 남겼다. 

4일 SBS ‘스토브리그’ 방송분에서는 비리로 팀에서 퇴출 당한 고세혁(이준혁)이 백승수(남궁민)의 연봉 삭감 계획을 물 먹이려 에이전트를 차리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해당 방송분 이외에도 백승수를 꾸준히 자리에서 내려가게하는 고세혁의 모습에 시청자들은 이준혁이 연기하는 캐릭터 고세혁에 대해 분노하기도. 

이준혁 인스타그램
이준혁 인스타그램

이에 이준혁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친구가 보내준 댓글 봤다가 이렇게 될 것 같은 기분ㅠㅠ 여러분과 함께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다친 얼굴 사진을 게재했다. 

시청자의 반응을 보고 난 뒤 게재한 게시물로 추정되는 사진에 백승수 역을 직접 맡은 남궁민은 "형님이 있어서 더욱 빛나는 스토브리그"라며 이준혁을 응원해 친분을 과시했다. 

이준혁 인스타그램
이준혁 인스타그램

네티즌들은 "진짜 밉상 연기 최고", "연기 잘하시는데. 얄밉긴해요 마~니..드림즈에 든든한 조력자로 다시 돌아와주길~ 응원합니다", "역시 연기 진짜 짱이심!!", "너무 재밌게 보고있어요. 스토브리그", "스포 아닙니까?ㅋㅋ" 등 스토브리그의 인기를 반영하는 듯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배우 남궁민과 이준혁은 지난해 KBS ‘닥터 프리즈너’를 통해 한차례 만난 바 있다. 당시 남궁민과 함께 교도소 의무관으로 씬스틸러 역할을 톡톡히 했던 이준혁은 남궁민과 함께 JTBC ‘아는형님’에 함께 출연해 친분을 뽐냈다. 

이후 1년도 채 되지 않아 다시 만난 남궁민과 이준혁은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로 만났다. 둘은 베테랑급의 연기 호흡을 자랑하며 시청자들의 안방을 흥미진진하게 이끌어가고 있는 중이다. 

남궁민, 이준혁이 출연하는 SBS ‘스토브리그’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