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가맨3' 김강훈, '동백꽃 필 무렵' 필구 '쇼맨'으로 출연 "랩도 잘해"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현우 기자]
'슈가맨3'에서 김강훈이 쇼맨으로 출연해 랩을 선보였다.

JTBC 예능프로그램 '슈가맨3'
JTBC 예능프로그램 '슈가맨3'

3일 오후 9시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슈가맨3'에서는 MC인 유희열, 유재석, 김이나, 헤이즈가 새해 경자년 첫 방송을 축하한다며 "새해 복 많이세요"라고 방청객들과 시청자들에 인사로 포문을 열었다. 신년을 맞이해 야심차게 오늘 특집을 준비했다는데, 유희열은 "기네스 특집입니다. 여러분은 오늘 레전드 슈가맨과 쇼맨을 목격하시게 될 것"이라 예고했다.

유재석 또한 "사상 최다, 최고, 엄청난 기록의 슈가맨들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 얘기했다. 헤이즈는 "저희 팀 쇼맨은 음악과 유머로 음악의 자유를 넘나드는 UV입니다"라고 유희열팀의 쇼맨으로 출연한 UV를 소개했다. 유희열은 "새해 첫날이라서 저희가 칼을 간 거예요"라고 유재석에 말했고, 유재석은 "새해 첫날부터 UV가 쇼맨으로 나와요?"라며 놀라워했다.

이어 김이나가 유재석 팀의 쇼맨을 소개했다. 김이나는 "시즌2에서는 슈가맨이었고 오늘은 쇼맨입니다. 구리뱅뱅 양동근과 랜선 이모들을 열광하게 만든 '동백꽃 필 무렵'의 필구, 김강훈입니다"라고 쇼맨을 소개했다. '필구'의 등장에 많은 여성 방청객들이 열렬히 환호하는 모습을 보였다.

'천재 아역 배우'라 불리는 김강훈과 시즌2에 슈가맨으로 출연하기도 했던 양동근의 모습에 방청객들은 환영의 박수를 보냈다. 양동근은 "일단 슈가맨으로 나왔을 때는 시니어같잖아요. 근데 뭔가 쇼맨으로 나오니까 주니어 같은 느낌이 있어 좋습니다"라고 얘기했다. '필구' 김강훈은 여자친구 얘기를 해 웃음을 자아냈다. "헤어졌다가 다시 만나고 있어요"라는 김강훈의 대답에 유재석은 "유명세 때문에 헤어졌어요?"라고 물었고, 김강훈은 "그건 아니에요"라고 웃으며 답했다. 

노래 부르는 것도 좋아한다는 김강훈은 노래에 자신이 있고 랩도 좋아한다고 얘기했다. 이어 김하온의 '붕붕'으로 짤막하게 귀여운 랩을 선보이기도 했다. 그의 수준급 랩 실력에 모두들 "잘한다"며 입을 모았다.

한편 예능프로그램 '투유프로젝트-슈가맨'의 시즌3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JTBC 채널에서 방송된다. 양준일이 해당 프로그램에 출연해 많은 시청자들의 환영을 받은 바 있으며 태사자, 애즈원 등 추억의 가수들이 줄줄이 출연해 큰 화제를 얻었다. 시청자들은 이외에도 프로그램 방청이나 재방송 등에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