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배가본드’ 15화, ‘사마엘’은 이경영! 악의 계략에 넘어간 이승기 ...“국민을 속였잖습니까!” 진실에 눈을 감은 자의 죄를 향해 외치는 분노

  • 정미경 기자
  • 승인 2019.11.23 00: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미경 기자]  

22일 방영 된 SBS 드라마 ‘배가본드’에서는 “사마엘을 만나게 해 줘요”라고 제롬(유태오)에게 이야기 하는 김우기(정혁진)의 모습이 공개되었다. 김우기(장혁진)는 잔뜩 상처가 난 얼굴로 납치되어 묶여 있었다. 과연 이들은 어떤 이해관계 속에서 ‘사마엘’이라는 ‘죽음의 천사’ 닉네임을 가진 악인의 명령에 움직이게 된 것일까. 김우기의 그 말에 제롬은 “안 만나는 게 좋을 거야. 사마엘 만나는 날이, 죽는 날이거든”이라고 말하며 비웃을 뿐이었다.

사마엘의 정체를 쉽게 파악하기 쉽지 않던 차달건(이승기)과 고해리(배수지)는 결국 교도소에 있는 제시카 리(문정희)를 찾아갔다. 하지만 그녀 역시 ‘사마엘’에 대한 정보가 있지는 않았다. 그녀는 릴리(박아인)에게 전화를 걸어 정체를 알아보도록 지시했다. 본격적인 수사의 시작이었다.

이날 방송에서 차달건은 대통령 정국표(백윤식)를 향해 “함정에 빠지셨다는 생각은 안 해보셨습니까?”라고 말을 건넨다. 그리고 이어서 “누군가가 대통령님을 이용하고 있다면요?”라고 말하며 그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차달건의 말에 결국 정국표는 “교통에 방해되니까 조용한 곳에 갑시다”라고 제안해 따로 자리를 옮기게 된다. 그는 한 번도 그런 생각을 못 해봤다고 말하며 그가 말하는 것이 홍순조(문성근)인지 물었다. 증거를 물어보는 말에 차달건은 “그래서 뵙자고 말한 겁니다. 홍 총리가 이번 사건에 얼마나 개입했는지 알고 싶어서요”라고 답변한다.

SBS 드라마 ‘배가본드’ 방송 캡쳐
SBS 드라마 ‘배가본드’ 방송 캡쳐

하지만 정국표는 “진실을 못 밝혀낸 것은 인정하지만 내 잘못은 딱 거기까지야. 나도 억울한 사람이야”라고 항변할 뿐이었다. 그 말에 차달건은 더욱 분노에 사로잡히게 된다. 그는 “우리를, 국민을 속였잖습니까!”라고 소리쳤다. 이어서 차달건은 “대통령이라는 지위 이용해서 진실을 숨겼잖아요! 그게 비행기 떨어트린 것과 뭐가 다른데요?”라고 소리쳤다. 하지만 그 말에도 정국표는 “난 선택하고 결정을 해야하는 사람이야. 다수가 불행해지는 것을 막아야 하고, 국가가 혼란해지는 것은 숨겨야해. 대통령한테는 그게 진실이야”라며 변명을 할 뿐이었다. 그 말에 차달건은 그래서 이용당한 것이라 소리쳤다.

주제넘다는 정국표의 말에 차달건은 “대통령께서 지금 이러시는 거, 눈 감고, 귀 막고, 혼자 판단해서, 혼자만 옳다고 생각하시는 거, 이런 모습이 저들이 원하는 거라고요!”라고 절규에 가까운 소리를 친다. 하지만 여전히 정국표는 “미X놈”이라고 말하며 완고한 뜻을 꺾지 않을 뿐이었다. 결국 국민들은 거리로 나왔고, 촛불을 들었다. 정국표가 자진해서 퇴진할 것을 요구하며 광화문에서 거리행진을 했다. 밤과 낮을 가리지 않고 연일 광화문에는 촛불이 어둠을 밝혔다. 유가족들을 대신하여 분노의 촛불을 든 것이고, 정의를 구현하기 위해 든 촛불인 것이다. 결국 182명의 국회의원들이 발의한 ‘대통령 탄핵소추안 표결’ 결과가 나왔다. 총 투표수 299표 중 가 247표, 부 43표, 기권 6표, 무효 3표로 탄핵 소추안이 가결되었다.

이날 방송에서는 악의 화신 ‘사마엘’의 정체가 바로 에드워드 박(이경영)이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그는 “아직 쓸모가 많은 놈이야 죽이지 말고 살려둬”라고 일전에 제롬에 대해 말하기도 했다. 에드워드가 사마엘인 것을 알았던 김우기는 그에게 거래를 제안했고, 그 결과로 법정에서 자신에게 유리하게 증언을 한 것이었다. 에드워드가 ‘사마엘’인 것을 안 차달건은 분노하며 그에게 달려갔지만, 이미 약점이 잡힌 후였다. 그의 약점은 바로 고해리였다. 저격수가 그녀를 이미 노리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차달건은 “제발 멈춰”라고 이야기 했지만, 먹히지 않는 외침이었다. 결국 그는 “차달건, 너 때문에 다 죽어”라는 말에 총을 포기하고 말았다. 과연 이대로 악의 화신 ‘사마엘’ 즉, 에드워드가 원하는 대로 끝나고 말게 될지, 앞으로 남은 1화의 내용에 귀추가 주목된다.

아래는 ‘배가본드’의 2차 인물관계도다.

SBS 드라마 ‘배가본드’ 인물관계도(출처: 공식홈페이지)
SBS 드라마 ‘배가본드’ 인물관계도(출처: 공식홈페이지)

SBS드라마 ‘배가본드’는 16부작으로, 종영까지 1화를 남겨두고 있다. 이 작품은 “민항 여객기 추락 사고에 연루된 한 남자가 은폐된 진실 속에서 찾아낸 거대한 국가 비리를 파헤치게 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이다. ‘낭만닥터 김사부(2017)’와 ‘미세스 캅2(2016)’를 연출했던 유인식 PD와 ‘몬스터(2016), ’기황후(2014)‘를 집필한 장영철 작가. 그리고 장영철 작가와 함께 ’몬스터‘와 ’기황후‘를 집필한 배우자 정경순 작가가 함께 만들어갈 드라마 ’배가본드‘의 이야기가 기대된다.

출연진으로는 이승기(차달건 역), 배수지(고해리 역), 신성록(기태웅 역), 문정희(제시카 리 역), 백윤식(정국표 역), 문성근(홍순조 역), 이경영(에드워드 박 역), 이기영(강주철 역), 김민종(윤한기 역), 정만식(민재식 역), 황보라(공화숙 역) 등으로, 매주 금, 토 오후 10시에 방영된다. 배수지가 맡은 ‘고해리’는 국정원 블랙요원이고, 신성록이 맡은 ‘기태웅’은 국정원 정보팀장이다. 이들과 대립각을 세운 ‘차달건’은 이승기가 맡은 캐릭터로 ‘스턴트맨 출신’이자 ‘유가족’에 해당된다.

후속작은 ‘스토브리그’로 2019년 12월 13일부터 방영 예정이다. ‘스토브리그’는 “팬들의 눈물마저 마른 꼴찌팀에 새로 부임한 단장이 남다른 시즌을 준비하는 뜨거운 겨울 이야기”이다. 이 작품은 남궁민(백승수 역), 박은빈(이세영 역), 오정세(권경민 역), 조병규(한재희 역), 송종학(고강선 역), 이준혁(고세혁 역), 조한선(임동규 역), 송영규(오사훈 역), 김정화(유정인 역) 등이 출연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