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유 퀴즈 온 더 블럭2 부암동편' 조세호, 동네 빵집서 마들렌 먹방 "무슨 뜻 있지 않냐"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9.11.13 03:4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유 퀴즈 온 더 블럭2' 조세호가 마들렌의 유래를 궁금해했다. 

12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부암동을 방문한 유재석과 조세호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윤동주 시인의 언덕’에 도착한 유재석과 조세호는 창의문을 나와 거리를 돌아다녔다. 빵 냄새를 맡은 두 사람은 홀린 듯 빵집에 들어갔다. 

커스터드, 크루아상, 마들렌을 주문한 이들은 빵집에 앉아 먹방을 펼쳤다. 유재석이 “요즘 곳곳에 마들렌 많다”고 입을 열자 조세호는 “마들렌이 뜻이 있지 않냐”며 심각한 표정을 지었다. 

'유 퀴즈 온 더 블럭2' 캡처

이에 유재석은 “그냥 먹어”라며 어이없어 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음식에 대해 의미를 찾는 사람이 내 주변에 딱 둘 있다”며 이야기했다. 

이 말을 들은 조세호는 “저랑 정준하 형”이라고 답해 유재석을 깜짝 놀라게했다. 

한편 마들렌의 뜻은 18세기 중반 프랑스 로렌 지방에서 시녀로 일하던 마들렌이라는 이름의 소녀와 연관이 있다고 보고 있다. 

‘유 퀴즈 온 더 블럭2’는  오는 12월부터 휴방할 예정이다. 길거리토크쇼인 만큼 혹한에 촬영을 진행할 수 없다는 이유때문이다. 이에 재정비 후 내년 봄 돌아올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 퀴즈 온 더 블럭2’는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의 자기들 마음대로 떠나는 사람 여행을 그리고 있다. 매주 화요일 오후 11시 tvN에서 방영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