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김민재-공승연, 설렘 폭발하는 입맞춤…인물관계도 속 무슨 관계길래? (ft. 몇 부작)

  • 박정민 기자
  • 승인 2019.10.14 09: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정민 기자]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속 김민재와 공승연의 ‘심쿵’ 입맞춤이 포착됐다.

지난 10일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의 공식 홈페이지에는 “입에서 나는 소리는 입으로 막는 것..? '겁이 없는 거야.. 마음이 없는 거야..'”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공승연은 김민재에게 기습 입맞춤을 하고 있는 모습이다. 공승연의 돌발 행동에 놀란 듯한 김민재의 표정이 시청자를 더욱 설렘 가득하게 만들었다. 

최근 김민재와 공승연은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서지훈-박지훈-변우석 등과 함께 호흡을 맞추고 있다.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조선 최고의 매파당 '꽃파당'이 왕의 첫사랑이자 조선에서 가장 천한 여인 개똥을 가장 귀한 여인으로 만들려는 조선 혼담 대 사기극으로 동명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고 있다. 

극중 김민재는 예리한 관찰력을 가진 조선 최고의 남자 매파 마훈 역을 맡았으며 공승연은 왕의 첫사랑이자 닷푼이면 무엇이든 해주는 꽃파당의 견습생 개똥 역을 맡았다.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최근 방송에서는 서지훈이 공승연과 다시 재회하게됐다. 이에 공승연을 향한 사랑을 키운 김민재가 공승연을 왕인 서지훈의 옆자리로 보내줄지 자신의 옆에 둘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민재-공승연이 활약 중인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30분, 화요일 오후 11시 JTBC에서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