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장윤정♥도경완, ‘붕어빵 딸’ 폭풍 성장 근황…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 허지형 기자
  • 승인 2019.10.13 23: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지형 기자] 장윤정♥도경완이 폭풍 성장한 딸의 모습을 공개한 가운데 두 사람의 나이 차이에 관심이 집중됐다.

최근 도경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치장한_아낙네 #옥수수_먹는_아낙네 #다소_짧은_아낙네 #빨래_개는_아낙네 #튼튼한_아낙네 #그리고_해피 추석 #협찬 없음”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두 사람의 딸 하영이의 모습이 담겨 있었다. 폭풍 성장은 물론 폭풍 먹방을 선보이고 있는 하영이의 모습에 귀여움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통통한 볼살과 발목이 시선을 강탈했다.

도경완-장윤정 딸 / 도경완 인스타그램
도경완-장윤정 딸 / 도경완 인스타그램

이에 네티즌들은 “너무 맛나게 먹네요ㅋㅋ”, “귀여워 ㅎㅎㅎ 사랑꾼 아빠의 사랑을 얼마나 받을까 복 받은 아가야 넌”, “하영이 옥수수 먹는 모습 넘 귀엽 ㅋ 크는 모습 자주자주 보여주세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38세인 아나운서 도경완은 1980년생으로 올해 나이 40세인 트로트 가수 장윤정에게 반해 먼저 대쉬해 결국 2013년 결혼까지 골인했다. 2014년에 아들 도연우를 득남하고 이후 2018년 딸 하영이를 득녀했다.

두 사람은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임신부터 출산까지의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도경완은 아나운서답게 훌륭한 입담과 유쾌함으로 ‘KBS 2TV 생생정보’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으나 현재 하차했다.

최근 장윤정과 도경완은 집과 재산 등을 공개하면서 많은 화제에 올랐다. 그러나 두 사람은 이혼설에 휩싸였다. 이는 장윤정과 동명이인인 미스코리아 출신 장윤정이 이혼 사실을 밝히면서 장윤정과 도경완의 이혼설로 이어지게 된 것으로 보인다.

도경완은 남다른 아내 사랑과 아이들에 대한 애정이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며 두 사람은 연예계 대표 잉꼬부부로 꼽히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