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나의 나라’ 설현, 우도환 거절 양세종 선택…양세종은 유오성 갑옷 입고 적장 살해-인교진의 치료받고 김영철은 회군 선언 아들 장혁에게 전달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10.12 00: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나의 나라’ 에서는 양세종은 지승현이 준 유오성의 갑옷을 받고 적장을 살해 인교진에게 치료를 받지만 김영철이 회군 선언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1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3회’에서 희재(설현)는 행수 서설(장영남)에게서 벗어나려고 하고 선호(우도환)는 전쟁에 나간다고 말을 하며 술잔을 건넸다.

 

jtbc ‘나의 나라’ 방송캡처
jtbc ‘나의 나라’ 방송캡처

 

희재(설현)는 선호(우도환)에게 “내 마지막 잔은 이미 서휘(양세종)에게 갔다”라고 하며 선호를 거절했다. 희재(김설현)는 행수 서설(장영남)에게 “제가 올린 통을 제 벗을 죽이는데 쓰셨다”라고 하면서 이화루를 떠나고 선덕왕후 강씨(박예진)를 찾아가게 됐다.

치도(지승현)는 이성계(김영철)과 남전(안내상)을 따라 요동 정벌군을 따라 나섰고 요동 정벌군 선발대로 싸우는 서휘를 만나게 됐다. 서휘는 요동군 작장에게 에게 활을 겨루게 됐는데 그때 치도(지승현)가 나타나서 서휘에게 활을 잘 쏠 수 있도록 지시했다.

서휘(양세종)는 치도의 말에 아버지 서검(유오성)이 떠올랐고 치도의 팔에 있는 문신이 자신의 아버지 서검과 비슷하다는 것을 알게 됐다. 서휘는 치도가 아버지의 부하였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치도는 “아들이 전장에 나가면 부모는 문신을 새겼다. 시신이라도 찾기 위해. 문신은 우리에게 그런 의미다”라고 말했다.

이어 치도는 서휘에게 “대장 갑주다. 갑주가 네 몸에 맞을때 말하라고 하셨다”라고 하며 아버지 서검(유오성)의 갑옷을 전달했고  이에 서휘는 갑옷을 보고 눈물을 흘렸고 치도는 “대장은 항상 너를 자랑했고 그리워하셨다”라고 전했다.

서휘는 아버지의 갑옷을 입고 요동 전장을 향해 갔고 활을 맞으면서 전장의 목을 배게 됐다. 문복(인교진)은 서휘의 상처를 치료해주고 정범(이유준)과 친해지게 됐다. 

또한 이성계(김영철)는 고려를 치고 혁명을 일으킬 계획으로 회군을 지시하고 선호에게 칼을 주며 “가서 공을 세워라. 살아 돌아오면 내가 곁에 두겠다”라고 말했고 아들 이방원(장혁)에게는 편지를 보냈다. 

이방원(장혁)은 이성계에게 소식을 받고 부하에게 “최영이 쫓아올 것이다. 가솔이 잡히면 아버지의 혁명이 실패한다. 만약 잡히면 자결하라”고 지시했다. 이방원(장혁)은 선덕왕후 강씨(박예진)를 찾았고 먼저 와 있던 희재(설현)가 이방원을  맞이했다.

이방원은 강씨에게 “모시겠소”라고 말했고 강씨는 이방원에게 “어머니라고 해”라고 하며 기싸움을 했다.

또 서휘(양세종)는 정벌군이 자신들을 버리고 회군을 하는 것을 알게 됐고 남전(안내상)의 지시로 선호(우도환)는 서휘가 있는 요동성 선발대 모두를 살해하러 가면서 둘이 다시한번 죽음의 전장에서 만나게 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각자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폭발적으로 그려낸 액션 사극이다.

서휘역에 양세종, 남선도 역에 우도환, 한희재 역에 설현, 이방원 역에 장혁이 주인공을 맡았다. 

이성계 역에 김영철, 남전 역에 안내상, 서연 역에 조이현, 박치도 역에 지승현, 박문복 역에 인교진, 정범 역에 이유준, 행수 서설 역에 장영남, 화월 역에 홍지윤, 결 역에 장도하, 태령 역에 김재영, 천가 역에 김서경, 이방간 역에 이현균, 신덕왕후 강씨 역에 박예진, 황성록 역에 김동원이 연기를 하게 됐다. 

또한  ‘나의 나라’는 몇부작인지 궁금한 가운데 16부작으로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jtbc ‘나의 나라’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나의 나라’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캡처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