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준호♥’ 이하정, 절친 문정원-장영란과 행복한 시간…‘미녀 삼총사’

  • 이은혜 기자
  • 승인 2019.10.01 04: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은혜 기자] '아내의 맛'에 출연 중인 이하정이 인스타그램을 통해 꾸준히 일상을 공개하며 소통하고 있다.

최근 이하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라방 함께 해 주셔서 감사해요"라는 내용과 함께 장영란, 문정원과 함께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하정은 이휘재 아내이자 플로리스트 문정원, 한창과 결혼한 방송인 장영란과 함께 우열을 가릴 수 없는 미모를 뽐내고 있다. 이하정, 문정원, 장영란 세 사람 모두 실제 나이가 무색한 동안 외모를 자랑하고 있다.

이하정 인스타그램
이하정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행복해보이시네요", "보는 사람도 웃게 되는 마법", "너무 예뻐요", "미녀 삼총사", "꽃 세 송이가 피었네요"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올해 나이 41세인 이하정은 MBC 아나운서 출신이다. 지난 2011년 TV조선 개국과 동시에 이적한 이하정은 앵커로 활약하며 각종 시사교양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이하정은 TV조선으로 이적하기 전 배우 정준호와 결혼했다. 정준호의 올해 나이는 50세로 두 사람의 나이 차이는 9살이다.

이하정과 정준호는 결혼 3년 만인 2014년 아들 시욱이를 얻었다. 최근에는 딸 유담이 출산 소식을 전하며 많은 축하를 받았다. 최근 '아내의 맛'에서는 딸 유담이의 100일 잔치 현장이 공개되기도 했다.

이하정과 정준호 부부가 출연 중인 '아내의 맛'은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TV조선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