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최신유행 프로그램2' 이홍렬 "프로그램 출연 제안받고 '웬 떡이냐' 생각해"

  • 배지윤 기자
  • 승인 2019.09.06 14: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지윤 기자] '최신유행 프로그램2'에 합류한 이홍렬이 출연 소감을 전했다.

6일 오후 서울 마포구 누리꿈스퀘어에서는 '최신유행 프로그램2'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서는 권혁수, 김민교, 정이랑, 예원, 이세영, 강윤, 아린, 박규남, 지예은, 김은정, 강율, 이홍렬, 오원택 PD, 강봉균 PD, 강나래 PD가 참석했다.

오랜 기다린 끝에 돌아온 만큼, 헬조선의 청춘들을 위한 대환장 어덜트 애니메이션 '아싸써커스', 역대급 핵인싸로 다시 돌아온 깜찍한 혼종 코너 '요즘것들 탐구생활', 제 4차 산업 블록체인 디지털 인코딩 코메디 시트콤 '스타트-엇!?'이 놓칠 수 없는 재미로 시청자들의 인싸력을 책임질 예정이다.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 시즌2’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 시즌2’

시즌 1을 이끌었던 권혁수, 김민교, 예원, 이세영, 문빈, 박규남, 지예은이 또 한 번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정이랑, 강윤, 아린, 김은정, 강율, 그리고 '왕년 인싸' 계그계의 이홍렬이 시즌2에 새로 합류하게 돼 새로운 코믹 시너지의 탄생이 기대된다.

이홍렬은 "이런 자리를 어색해한다. 이런 자리를 참석해 본 것이 아닌데 어색하고 수줍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는 "이번에 '최신유행 프로그램2' PD로부터 출연 제안을 받고 처은에는 '뭐지?'하는 생각이 들었고 이어 '이게 웬 떡이냐'하는 생각이 들었다"며 "지금까지 오랜 방송을 해왔다. TV도 하고 있고 프로그램도 여러개 하고 있는데 MC를 많이 봐왔다. 그런 것을 하면 연기에 목마르게 된다. 우리에게는 많은 무대가 주어지는 나이대는 지났다. 그래서 이런 제의를 받고 '이게 웬 떡이냐'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이어 "와서 보니까 굉장히 나이 차이가 많이 나는 후배다. 저는 그들에게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 젊은 후배들한테 무언가 배우겠다는 생각으로 즐겁게 임해볼 생각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XtvN '최신유행 프로그램2'는 오는 7일 오전 1시 첫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