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너의 노래를 들려줘(너노들)’ 연우진, 송재림 찾아와서 잭나이프 보여주고 “네가 동생 김시후 찔렀잖아”…김세정-송재림 구본웅이 꽃집 알바 사실 알고 ‘경악’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서 연우진이 송재림을 찾아와서 동생 김시후 찔렀던 칼 보여주며 경고하고 김세정과 송재림이 윤복인 꽃집 아르바이트생으로 구본웅이 들어왔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3일 방송된 KBS2 월화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19, 20회’에서는 장윤(연우진)이 이영(김세정)에게 접근하는 주완(송재림)을 보고 주완을 찾게 됐다.

 

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방송캡처
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방송캡처

 

주완(송재림)은 이영(김세정)의 본가에 초대를 받고 방문을 했고 이영의 고모 영희(윤복인)의 꽃 집에서 영길(구본웅)이 일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영 또한 자신을 창고에서 협박하고 스토커 짓을 했던 트럭운전사 영길이라는 사실에 경악했다. 

지난 방송에서 은주(박지연)은 장윤(연우진)을 만나서 사건 당일 이영(김세정)과 이안(김시후)을 탄 차 뒤를 쫓는 택시를 탄 사람이 주완(송재림)이라는 사실을 알려줬다.

이에 장윤은 주완(송재림)을 찾아와서 이안을 찔렀던 잭나이프를 던지며 “누구 것인지 아시죠?”라고 물었다. 이어 장윤은 “1년 전 김이안이랑 협연 하셨죠? 협연 끝나고 이안이 만났냐? 그날 차로 이안을 따라가서 지휘자님이 이안을 죽였냐?”라고 추궁했다. 

주완은 “내가 죽일 이유가 없는데 왜 죽이겠냐?”라고 했고 장윤은 “이유가 있겠지? 왜 홍이영이는 건드리냐? 내가 얘기 해볼까? 홍이영이 그 날의 일을 떠올릴까봐서 그게 무섭냐? 그래서 홍이영이 죽이게?”라고 물었다. 

그러자 주완은 “무슨 소설 써? 내가 왜 홍이영이를 왜 죽이냐. 왜 증거도 없이 사람을 살인자로 몰아. 그리고 칼은 뭐야? 지휘자를 왜 협박해?”라고 모른 척 했다. 

또 장윤은 “정말 이 칼을 모르냐? 이안이 죽인 칼이잖아? 생각해봐라. 정말 기억 속에 이 칼이 없는지”라고 경고하며 살벌한 공기를 만들었다.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살인사건이 있었던 '그날'의 기억을 전부 잃은 팀파니스트가 수상한 음치남을 만나 잃어버린 진실을 찾아가는 미스터리 로코로 장윤역에 연우진, 이영 역에 김세정으로 주인공이다.

KBS2 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