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수요미식회-218회’ 문래동 돼지꼬리구이 꼬불이 맛집, 김소은이 먹고 반한 갈릭꼬불이-돈모둠구이 ‘침샘 자극’

  • 장필구 기자
  • 승인 2019.09.03 21: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필구 기자] ‘수요미식회’에서 소개한 돼지꼬리구이 맛집이 화제다.

3일 Olive ‘수요미식회’에서는 ‘냉동삼겹살’을 주제로 한 218회를 방송했다. (수요미식회 오늘 맛집)

Olive ‘수요미식회’ 방송 캡처
Olive ‘수요미식회’ 방송 캡처

이날 방송에는 배우 온주완과 공원소녀 레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 가운데, 용인 놀이공원을 둘러싼 일화, 삼겹살 유행 이유, 냉동삼겹살의 탄생배경, 솥뚜껑삼겹살·벌집삼겹살·이베리코삼겹살, 김소은이 먹고 반한 특별한 특수부위 돼지꼬리 등 냉동삼겹살에 대한 흥미로운 이야기가 오갔다.

그 중에서도 ‘뜨거운 한 끼’를 통해 김소은이 찾아간 돼지꼬리구이 맛집이 눈길을 끌었다. 삼겹삽 위협할 정도로 떠오르는 돼지 특수부위인 돼지꼬리구이의 비주얼은 시청자의 침샘을 자극하기에 충분했다.

문래역 인근 문래창작촌에 위치한 해당 맛집은 돼지꼬리구이 전문점으로 SNS 등을 떠올라 온 있는 핫플레이스다. 그 돼지꼬리구의 맛에 김소은이 반했는데, 먹고 나서 인기가 너무 많아질까 봐 걱정했을 정도라고.

돼지꼬리(꼬불이), 갈릭돼지꼬리(꼬불이), 돼지꼬리세트, 돈모둠구이, 미니족 등의 메뉴가 준비돼 있다. 가격은 1인분에 1만3천원 정도다.

이날 방송에서 소개된 추정 맛집은 아래와 같다.

# 돈XX

서울 영등포구 도림로128길(문래동3가)

Olive ‘수요미식회’ 방송 캡처
Olive ‘수요미식회’ 방송 캡처

Olive 미식 트렌드 토크쇼 프로그램 ‘수요미식회’는 매주 화요일 저녁 8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