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최민환♥율희, 쌍둥이 임신→ FT아일랜드 이홍기·이재진·송승현 ‘축하 물결’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8.29 00:0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FT아일랜드 최민환과 율희가 쌍둥이를 임신한 가운데 FT아일랜드 멤버들의 축하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산부인과를 방문한 최민환과 율희가 쌍둥이 임신 사실을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 이후 FT아일랜드 멤버들은 자신의 SNS를 통해 축하 메시지를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먼저 이재진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짱이 동생이 둘이나 생겼다는데 민환이는 이제 허리가 휘겠당 하지만 행복도 세배가 되었겠네 축하해 성별 알게 되면 얘기해줘 뭔말인지 알지? 율희 몸도 잘 관리해주고 알겠지"라는 글을 남겨 훈훈함을 안겼다.

이재진-이홍기-송승현 인스타그램
이재진-이홍기-송승현 인스타그램

이어 이홍기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너무 축하한다!!!! 더 열심히 일해야겠다!! 제발 아들 3명이었으면 좋겠다. 미나리 밴드 만들자"라는 글과 함께 최민환과 짱이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이를 본 이재진은 "전 딸이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지난 16일 이홍기는 최민환이 SNS에 “짱이의 동생이 생겼다”며 둘째 임신 소식을 알리자 “동생들 아니야?”라는 댓글을 남겼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최민환과 율희가 쌍둥이를 임신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진 바 있다. 

끝으로 송승헌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랑스러운 재율이에게 다둥이 동생들이 찾아왔다"며 "축하한다 미나라 널 너무 얕봤..넌 진정한 남자야! 더욱 멋진 아버지가 되리라 믿고 축하한다잉"이란 현실 절친 느낌의 축하글을 올렸다.

이에 누리꾼들은 "삼촌이 이홍기, 이재진, 송승헌이라니 좋겠다", "와 쌍둥이라니 진짜 생각도 못했다", "나중에 슈돌까지 나오겠네", "율희 몸 힘들겠지만 건강하게 잘 낳았으면 좋겠다", "너무너무 축하해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1992년생인 최민환과 1997년생은 율희의 올해 나이는 각각 28세, 23세로 두 사람은 5살 차이가 난다. 최민환과 율희는 과거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 결혼까지 골인해 슬하에 아들 재율 군을 두고 있다. 여기에 최근 쌍둥이까지 임신해 많은 이들의 축하를 받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