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픽] ‘살림남 시즌2’ 최민환♥율희, 쌍둥이 임신에…“엄마·아빠가 처음이라”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9.08.28 21: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FT아일랜드 최민환(나이 28세)과 율희(23세)가 쌍둥이를 임신한 가운데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 시즌2’)에서는 둘째를 가진 율희와 최민환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율희와 최민환은 병원에 가서 초음파 검사를 한 후 임신 사실을 확인했다. 특히 둘째는 한 사람이 아닌 쌍둥이라는 것을 알게된 후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병원 검사를 마친 두 사람은 집에서 가족들과 함께 식사를 하며 쌍둥이 임신 소식을 전했다. 이에 두 사람은 쌍둥이들의 이름을 생각하며 밝은 분위기를 이어갔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방송 캡처

이후 진행된 인터뷰에서는 최민환과 율희의 속마음이 공개됐다. 최민환은  "(짱이를 임신 했을 때) 저희 가족들은 기뻐하고 축복이었다. 근데 밖에 나가서 얘기할 때는 조심스러운 부분이 많았다"고 털어놨다.

이어 "아직까지 그런 부분이 짱이에게 미안하다"며 "또야랑 또또야가 많은 사랑과 축복 속에서 태어나길 간절히 바라고 있다. 저도 아빠가 처음이다 보니 아직은 부족한 부분이 많지만 열심히 노력해서 짱이와 조금 있으면 둘째, 셋째까지 세상에 걱정하는 사람 없게 열심히 잘 키워보겠다"고 말했다. 

율희는 "엄마한테 찾아와줘서 너무 고맙다. 엄마가 원래 많이 부족하고 어리지만 열심히 노력하고 성장할테니까 건강하게만 자라줬으면 좋겠다. 사랑해"라고 영상편지를 전했다.

최민환과 율희가 출연 중인 KBS2 ‘살림남 시즌2’는 스타 살림남들의 리얼 살림기를 그린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