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정근 아나운서, 팔 부상…‘실화탐사대’ 허일후 아나 대체 투입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8.26 09: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김정근 MBC 아나운서가 팔 부상을 당해 큰 화제를 모았다.

지난 25일 김정근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팔꿈치 두 곳이 부러지고 인대도 끊어졌지만 손가락은 움직인다. 감사"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수술 전날, 건강하게 하루 하루 지내는 것이 얼마나 감사했는지 새삼 깨닫는다"며 "#범사에감사하라 #그래도감사#긴재활#다시태어나자"라는 글과 해시태그를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김정근 아나운서의 팔 상태가 포착돼 있다. 손가락만 간신히 움직일 수 있는 상황으로, 그는 손가락으로 하트 모양을 간신히 만들고 있어 눈길을 끈다. 

김정근 / MBC
김정근 / MBC
김정근 인스타그램
김정근 인스타그램

이를 본 네티즌들은 "어이쿠 언넝 나으세요", "헉 왜그러세요", "선배 건강이 최고입니다. 빨리 회복하세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에 김정근 아나운서는 매주 월요일 진행되는 MBC '실화탐사대' 녹화에 함께 할 수 없게 됐다. MBC 관계자는 26일 "부상으로 수술하게 된 김정근 아나운서 대신 허일후 아나운서가 이날 녹화에 대체 투입된다"며 "다음주 녹화는 김정근 아나운서의 부상 상태에 따라 추후 녹화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정근 아나운서는 지난 2010년 이지애 아나운서와 결혼해 2017년 첫째 딸을, 지난달 둘째 아이를 얻었다. 

김정근 아나운서가 진행하는 '실화탐사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 5분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