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종합] ‘보좌관’ 이정재, 국정감사 중요 증인 세우려 약점 잡고 정진영은 반대…김동준은 이엘리야와 밤샘 국정감사 준비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9.06.16 00:0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보좌관’에서는 이정재의 증인을 세우는 방법에 정진영이 반대하고 김동준은 이엘리야와 국정감사 준비로 밤샘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15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에서 도경(김동준)이 송희섭(김갑수) 국회의원 사무실에서 인턴으로 일하게 됐다. 

 

jtbc ‘보좌관’ 방송캡처
jtbc ‘보좌관’ 방송캡처

 

도경(김동준)은 태준(이정재)에게 조갑영(김홍파)자료를 찾은 거에 대해 “운이 좋았죠”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그러자 태준(이정재)은 “인턴이라고 하지만 국회의원 사무실 그리 쉽게 들어올 수 있는 곳이 아닌데”라고 말했다.

도경(김동준)은 “존경하는 장태준 보좌관님 옆에서 배우며”라고 말하려 했지만, 태준은 신경을 쓰지 않고 “인턴으로 채용하겠다”고 했다.

하지만 도경(김동준)이 회의에 참석하지 못했고 종욱(전승빈)은 “지방대를 나와서 공무원이 되기 위해 스펙을 채우려고 한다”며 비꼬았다.

도경(김동준)은 혜원(이엘리야)과 함께 국정감사를 준비하게 됐다. 

한편, 선영(신민아)은 대변인인 자신을 빼고 대한당 회의가 열린 것을 알고 조갑영(김홍파)를 찾아갔다.

선영(신민아)은 조갑영(김홍파)에게 “회의가 10시인 걸로 알고 있었는데 아닌가 보다”라고 물었고 조갑영은 “사정이 있어서 변경했다. 연락 갔을 텐데 우리 비서가 실수했다”라고 아무렇지도 않다는 듯이 말했다.

그러자 선영(신민아)은 “의원님 비서가 그랬을 리 없지 않나? 저희 쪽 실수다”라고 답했다.

이어 조갑영(김홍파)은 “큰일이다. 요새는 믿을 사람이 없다라며 중요한 서류가 태준(이정재)에게 넘어갔다”며 선영을 의심하는 눈빛을 보냈고 선영은 “미리 대비 했어야 하는데 뵐 면목이 없다”라고 답했다.

선영(신민아)은 석만(임원희)이 “자료를 송희섭 의원 쪽에 넘겼다고 생각하는 것 같다”라고 말했고 선영은 “언젠가는 갈라서야지. 장보좌관에게 말하지 마라. 쪽팔리니까”라고 덧붙었다. 

 

jtbc ‘보좌관’ 방송캡처
jtbc ‘보좌관’ 방송캡처

 

한편, 태준(이정재)은 국정감사에서 부강 사장을 자신들에게 유리한 증언으로 세우려고 했다.

태준은 부강 사장의 약점을 잡아서 결국 국감장의 증인으로 세우게 됐다.

이를 알게 된 성민(정진영)은 화를 냈고 태준(이정재)은 “과정 보지 말고 결과만 봐라”고 말했다.

그러자 성민(정진영)은 태준(이정재)에게 “과정이 정당하지 않으면 소용없다”라고 했지만 태준은 “세상을 바꿔보려면 어떻게든 이겨야 뭘 할 거 아니냐. 저 사람들은 왜 맨날 시위하는 줄 아냐. 한번도 이겨보지 못해서다. 의원님 방식이라면 해가 바뀌어도 안된다”라고 하며 큰소리를 냈다.

이어 태준은 성민에게 “제가 경찰을 왜 그만뒀는지 아시지 않냐? 제 방식을 비난하셔도 상관없다. 힘을 가지지 않으면 아무것도 할 수 없다. 제가 책임을 지고 하겠다”라고 하며 자신의 뜻을 굽히지 않았다. 

한편,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정치인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이다.

JTBC 드라마 미스함무라비의 곽정환 PD와 OCN 라이프 온 마스, tvN 싸우자 귀신아를 집필한 이대일 작가, 그리고 제작사 스튜디오 오앤뉴가 제작을 했다. 

또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 인물관계도는 다음과 같다. 

 

jtbc ‘보좌관’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 캡처
jtbc ‘보좌관’ 홈페이지 인물관계도 사진 캡처

 

jtbc 금토드라마‘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