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서유리, 남자친구 최병길(애쉬번)pd와 8월 14일 결혼 발표…8살 나이차이 극복한 새내기 부부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9.06.14 09: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방송인 서유리가 남자친구를 발표해 대중들의 관심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서유리가 남자친구인 최병길PD를 소개했다.

지난 11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프로 사랑꾼들’ 특집으로 서유리가 출연한 바 있다.

서유리는 당시 결혼 발표를 했다.

그는 “결혼한다”라고 고백했으며 “혼인신고만 하기로 했는데 8월 14일이 예비신랑 생일이다. 생일이랑 결혼기념일을 퉁치려는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어 서유리는 예비 신랑과 첫 만남에 대해 “내가 너무 마음에 들어서 연락하고 싶었지만 접점이 없어서 모든 인맥을 동원해서 소개팅 주선을 부탁했다더라”며 “그때 내가 슬럼프가 심했다. 누군가를 만날 여유가 없었다. 또 업계 사람이라는 얘기에 망설였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서유리는 “이상형과는 전혀 다른 남자친구다. 첫인상이 매력있고 호감가는 인상은 아니었다”고 회상하며 “식사후 커피 대접하려는데 H호텔로 들어가려더라. 깜짝 놀랐는데 그 분은 알려지지 않은 연예인인 나를 위한 배려였다”며 당시를 떠올렸다.

최병길PD-서유리 / MBC에브리원
최병길PD-서유리 / MBC에브리원

또 “예비신랑은 드라마 PD, 나이는 40대 초반이다. 원래 MBC 소속이었다가 지난 2월 퇴사했다”고 밝혔다.

서유리는 예비신랑에 대해 “자작곡을 담은 재즈 앨범도 냈는데 활동명이 ‘애쉬번’이다. 이름은 최병길이다”고 말했다.

남자친구에 대해 모든 스토리를 최초공개하며 영상편지도 남겼다.

서유리는 “오빠 지금 되게 뿌듯해하고 있을 것 같다”라며 “앞으로 행복하게 해준다고 한 만큼 나도 최선을 다해 사랑할 것”이라며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이날 서유리의 남자친구 최병길PD가 깜짝 등장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서유리 역시 당황해했다. 

최병길PD는 결혼 발표당시 곁을 지키고 싶어서 출연을 결심했다고. 또 서유리만을 위한 사랑의 세레나레까지 전해 감동을 안겼다.

최병길pd는 “서유리에게서 배울 점이 많다. 항상 나에게 열정을 주는 사람이다. 내가 8살이나 많지만 노력하는 서유리의 모습을 보면서 배우는 게 많다”고 밝혔다.

서유리의 남자친구이자 예비신랑 최병길 pd는 MBC 출신으로 드라마 ‘에덴의 동쪽’, ‘미씽 나인’을 연출했다.

지난 2월 MBC 퇴사 후 CJ ENM 자회사인 드라마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으로 이직했다.

한편 대중들의 관심인 두 사람의 나이차이는 8살 차이가 난다. 서유리는 1985년생으로 올해 나이는 35세다. 그의 남자친구 최병길PD의 나이는 43세다.


추천기사